일론 머스크, Grok-1 오픈소스 공개. '인공지능 개발 경쟁에 새 지평을 열다'

xAI 주도의 Grok-1, 인공지능 분야의 개방성과 발전을 향한 대담한 발걸음

강보혜 기자 | 기사입력 2024/03/18 [20:37]

일론 머스크, Grok-1 오픈소스 공개. '인공지능 개발 경쟁에 새 지평을 열다'

xAI 주도의 Grok-1, 인공지능 분야의 개방성과 발전을 향한 대담한 발걸음

강보혜 기자 | 입력 : 2024/03/18 [20:37]

[시사우리신문]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AI 벤처, xAI가 최근 그들의 혁신적인 AI 모델인 Grok-1을 오픈소스로 공개하며 인공지능 분야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웠다. 이번 공개는 인류의 AI 발전을 가속화하려는 목적으로, 기존에 오픈AI와 형성된 경쟁 구도에 중대한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전망된다.

 

▲ xAI 공식 트위터 캡쳐

Grok-1은 지난 11월, Grok-0이라는 초기 모델을 개발한 데 이어 4개월 만에 선보인 성과물로, X플랫폼(구 트위터)에서 수집된 방대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세계에 대해 학습했다.

 

이 모델은 기존의 다른 생성형 AI와 구분되는 'fun mode'를 특징으로 하여, 사용자들에게 유쾌한 상호작용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2,140억 개의 파라미터를 보유한 Grok-1은 기존 최고의 효율성을 자랑하는 Mixtral 8x7B와 Llama2 모델을 크게 앞서는 성능을 보일 것으로 기대되며, 오픈소스로 제공됨으로써 더 넓은 연구와 개발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 모델은 약 350GB의 하드디스크 공간을 필요로 하며, 2023년 10월까지의 데이터로 훈련되었다고 한다.

 

머스크의 이번 조치는 오픈AI에 대한 직접적인 도전으로 해석될 수 있으며, 오픈AI의 사업 방향 전환에 대한 반발로 볼 수 있다.

 

머스크는 샘 올트먼 오픈AI CEO에게 AI 기술의 오픈소스화를 요구하며 소송을 제기한 바 있으며, 오픈AI가 비영리 목적에서 벗어나 마이크로소프트(MS)의 자회사로 전환되었다고 비판해왔다.

 

이번 Grok-1의 공개는 AI 분야에서의 개방성과 협력이 얼마나 중요한지 강조하며,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AI 기술의 민주화를 촉진하고, 더 넓은 범위의 혁신을 가능하게 하는 중요한 한 걸음이 될 것이다.

 

Grok-1은 JAX를 통해 구현되었으며, 아직 미세조정되지 않아 전문가용으로 분류된다.

 

Apache 2.0 라이선스 하에 제공되며, 관심 있는 개발자와 연구자는 xai-org의 GitHub 페이지에서 해당 소스 코드를 다운로드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Grok,#일론머스크,#OpenAI,#인공지능,#AI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