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혁신당 27.5%, '10석+α' 가능?…호남서도 민주연합에 우세[미디어리서치]

국민의미래 34.8%·민주연합 18.5%
국민의힘 주도 '국민의미래' PK 46.0%, TK 43.7%
'조국혁신당' 호남 지지도 43.8%, PK·TK는 22%대
'더불어민주연합' 호남 지지도 23.6%, TK서 가장 저조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4/03/21 [08:41]

조국혁신당 27.5%, '10석+α' 가능?…호남서도 민주연합에 우세[미디어리서치]

국민의미래 34.8%·민주연합 18.5%
국민의힘 주도 '국민의미래' PK 46.0%, TK 43.7%
'조국혁신당' 호남 지지도 43.8%, PK·TK는 22%대
'더불어민주연합' 호남 지지도 23.6%, TK서 가장 저조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4/03/21 [08:41]

▲ 비례정당지지도=미디어리서치


[시사우리신문]여야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와 '더불어민주연합'의 지지율 싸움 속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주도하는 '조국혁신당'이 더불어민주연합보다 더 높은 지지를 받는 것으로 21일 나타났다.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미디어리서치가 지난 18일~19일 이틀간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에게 지지하는 비례대표 정당을 물은 결과, '국민의미래' 34.8%, '조국혁신당' 27.5%, '더불어민주연합' 18.5% 순으로 나타났다.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 주도의 '개혁신당'은 3.8%,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주도의 '새로운미래'는 2.6%, '녹색정의당'은 2.0% 지지도를 기록했다.

 

먼저 성별에 따른 지지율을 살펴보면, '국민의미래' 지지율은 남성이 33.5%, 여성이 36.1%로 비등했다. '조국혁신당'의 경우 남성이 31.1%, 여성이 23.8%를 기록했고, '더불어민주연합'은 남성이 15.7%, 여성이 21.3%로 나왔다.

 

연령별로 보면 '국민의미래' 지지율은 70대 이상이 54.1%, 60대가 41.9%로 높았다. 다음으로 30대에서 31.8%, 만 19세~29세에서 31.7% 지지율을 기록했다.

 

'조국혁신당'의 경우 40대가 38.1%, 50대가 37.4% 지지율을 기록하며 4050 세대에서 가장 높은 지지도를 보여줬다. 반면 70대 이상은 지지율이 11.5%로 전 연령을 통틀어 가장 낮게 나왔다.

 

'더불어민주연합'은 40대가 23.8%로 가장 지지율이 높았다. 이후 60대가 20.0%로 뒤를 이었고, 70대 이상에서 11.4%로 지지율이 가장 낮았다.

 

지역별로 보면 '국민의미래'는 PK(부산/울산/경남)에서 46.0%, TK(대구/경북)에서 43.7% 순으로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반면 호남에서는 11.9%로 가장 낮은 지지율을 기록했다.

 

'조국혁신당'의 경우 민주당의 텃밭인 호남에서 43.8%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강원/제주에서 36.8%가 나왔다. 부산/울산/경남에선 22.0%, 대구/경북은 22.4%를 기록하며 보수 강세 지역에서 상대적으로 저조한 지지율을 보여줬다.

 

'더불어민주연합'은 광주/전남/전북 지지도가 23.6%로 가장 높았지만 조국혁신당에 밀리는 것으로 조사됐다. 대구/경북은 13.4%로 가장 낮았다.

 

김대은 미디어리서치 대표는 이번 조사 결과에 대해 "조국혁신당이 비례대표에서 돌풍을 넘어 폭풍으로 덩치를 키우며 여론을 강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김 대표는 "지역구는 민주, 비례는 조국이라는 '지민비조' 현상이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다"며 "조국 대표가 총선을 앞두고 정치 무대 위에 올라오면서 역설적으로 그를 코너에 몰아넣었던 윤석열 대통령이 더 부각되며 여론이 '민주당 심판'이 아닌 조국의 '정권심판론'으로 불이 옮겨 붙었다"고 말했다.

 

이어 "'조국혁신당'은 이번 총선에서 목표 의석수를 10석으로 잡았는데, 현재와 같은 지지율 추이를 이어간다면 목표를 상회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다는 기대를 해본다"며 "다만 3주 후 총선 당일에 투표소로 향하는 유권자 표심 향방은 아직 예측할 수 없기 때문에 함부로 예단하긴 어렵다"고 첨언했다.

 

이번 조사는 무선 RDD 활용 ARS를 통해 진행됐다. 신뢰 수준은 95%, 표본 오차는 ±3.1%p. 응답률은 4.6%다. 자세한 조사 개요 및 내용은 미디어리서치 홈페이지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