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특례시, ‘창원 데이터센터’ 건립 위해 상생협력 협약 체결

한국산단공, ㈜한화건설, (주)LG CNS, ㈜안다자산운용
연면적 44,000㎡이상, 창원국가산단에 서버 10만대 수용 규무
민간자본 4000억 이상 투입…4차산업혁명 1번지 목표 향한 첫걸음

안강민 기자 | 기사입력 2022/07/16 [11:46]

창원특례시, ‘창원 데이터센터’ 건립 위해 상생협력 협약 체결

한국산단공, ㈜한화건설, (주)LG CNS, ㈜안다자산운용
연면적 44,000㎡이상, 창원국가산단에 서버 10만대 수용 규무
민간자본 4000억 이상 투입…4차산업혁명 1번지 목표 향한 첫걸음

안강민 기자 | 입력 : 2022/07/16 [11:46]

[시사우리신문]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와 한국산업단지공단(경남지역본부장 박성길)은 15일 오후 2시 시정회의실에서 ㈜한화건설,㈜LG CNS, ㈜안다자산운용과 창원 데이터센터 건립추진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창원특례시, ‘창원 데이터센터’ 건립 위해 상생협력 협약 체결



협약식에는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박성길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장, 최광호㈜한화건설 대표, 김영섭 ㈜LG CNS 대표와 박형순 ㈜안다자산운용 대표가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한화건설, ㈜LG CNS, ㈜안다자산운용은 연면적 44,000㎡이상 데이터센터를 구축·운영한다. 이는 창원국가산단에 서버 10만대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민간자본 4000억원 이상이 투입될 예정이며, 2026년 운영을 목표로 세부계획을 수립해 나갈 계획이다. 시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은 데이터센터 건립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또한 데이터센터와 연계하여 4차산업 관련 기업홍보관 및 IT교육 공간 등으로 이용가능한혁신센터, 태양광발전 및 지역주민을 위한 운동공간 등도 함께 조성할 계획이다. 

 

시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이번 데이터센터 건립을 통해 인공지능, 메타버스 등 첨단기술 확대에 따른 대용량 데이터를 효율적이고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이를 기반으로 4차산업혁명 1번지로 발돋움할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박성길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장은 “창원국가산단에 최초로 건립되는 데이터센터를통해 데이터에 기반한 전통 제조업의 디지털전환을 가속화하고, ICT산업 집적 등 창원국가산단의 신성장 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민선 8기 첫 번째 시정목표인 4차산업혁명 1번지 달성을 위해 앞으로 과학기술 중심으로 산업구조를 개편하고 최첨단 기술을 창원에 집적시킬 것이며 이 과정에서 수많은 데이터가 창출되고 이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일은 매우 중요해질 것이다”며, “이번 협약이 창원시가 4차산업혁명의 메카로 우뚝 설 수 있는 시작점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창원특례시 #홍남표 #한국산업단지공단경남지역본부 #박성길 #최광호 #김명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