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의 전령사’ 복수초 활짝, 한발짝 다가온 좌구산의 봄

홍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18:14]

‘봄의 전령사’ 복수초 활짝, 한발짝 다가온 좌구산의 봄

홍재우 기자 | 입력 : 2020/01/31 [18:14]

[시사우리신문]증평군 증평읍 율리에 위치한 좌구산 자락에 ‘봄의 전령사’복수초가 황금색 자태를 드러내며 등산객과 숙박객에게 봄의 기운을 전하고 있다.

 

▲ 복수초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31일 증평군에 따르면, 따뜻해진 날씨로 인해 복수초는 지난해보다 20여 일 앞당겨 꽃망울을 터뜨렸다.

 

복수초는 꽃이 피기 직전 20일간의 기온 영향을 가장 잘 받는 식물로 봄의 전령사로 불린다.

 

좌구산 복수초는 좌구산휴양랜드 내 바람소리길을 따라 걷다보면 발견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영원한 행복이라는 꽃말을 가진 노란 복수초처럼 좌구산 휴양랜드를 찾아주시는 많은 분들이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