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제가 걸어가는 길을 보면 차차 알게될 것"

윤석열을 지지하는 민초들이 창당한 '다함께자유당'급부상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1/06/09 [15:38]

윤석열,"제가 걸어가는 길을 보면 차차 알게될 것"

윤석열을 지지하는 민초들이 창당한 '다함께자유당'급부상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1/06/09 [15:38]

[시사우리신문]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9일 오후 첫 공개행사에 참석해 향후 행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 윤석열 전 총장은 내빈으로 참석한 윤석열을 사랑하는 모임 홍경표 회장과 만나 손을 굳게 잡는 모습이 포착됐다.사진=윤사모 제공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윤 전총장은 국민의힘 입당과 관련해서는 "제가 걸어가는 길을 보면 차차 알게될 것"이라고 말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서울 남산예장공원 이회영 선생 기념관 개관식에 참석하기 전 기자들과 만나 "제가 걸어가는 길을 보면 (입당 여부를) 차차 알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전 총장은 ‘정치를 언제부터 할 것이냐’는 질문에는 "국민들의 기대와 염려를 다 경청하고 있다"며"지켜봐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이날 윤 전 총장은 내빈으로 참석한 윤석열을 사랑하는 모임 홍경표 회장과 만나 손을 굳게 잡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윤석열을 지지하는 민초들이 창당한 다함께자유당이 부각되고 있다. 다함께자유당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지지하는 '윤사모(윤석열을 사랑하는 모임)'의 홍경표 회장이 주도해 제3지대에서 깃발을 내건 정당으로 대전을 시작으로 지난 4월부터 5월말까지 전국 각지에서 시·도 지구당위원회를 구성하면서 대구,부산,경북,울산,경남,충남,경기,전북에 이어 지난달 28일 광주광역시당을 출범시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