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1/05/14 [23:47]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1/05/14 [23:47]

[시사우리신문]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이하 나베봉) 회원들은 지난 13일 충북 음성 꽃동네 생명사랑동산을 방문해 2017년부터 4번째로 생명사랑동산에서 생명나무심기 식목행사에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번 행사에는 한국종교인연대,한국생명운동연대,꽃동네가 주관해 함께했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함께한 한상대 대한민국 제5대 국새장은"나무를 심고 숲을 가꾸는 것은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저감에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우리 후손들에게 깨끗한 환경을 물려주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할 일이다"며"음성 꽃동네는 사랑이 이룬 기적이다"고 말하면서"오웅진 신부님의 맨주먹으로 그 시작은 미약하지만 현재는 헐벗고 굶주린 사람들의 소중한 인식처가 되고 있는 이곳에서 대단한 일은 아니지만 이번 은행나무 심기가 환경을 보호하는데 작은 도움이라도 됐으면 좋겠다"고 덧붇였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한상대 제5대 국새장)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한옥순 회장은"점점 심해지는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와 !이상기후 현상 등 환경오염이 심해지는 요즘 기후변화 대응과 저탄소 녹색성장을 위한 나무 심기로 가치 있는 산림자원을 조성하고, 우리 강산을 더욱 풍성하게 가꾸어 후손들에게 보배가 되도록 보존해야 할 의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음성 꽃동네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 참여(한옥순 회장)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그러면서 한 회장은 "어려운 사람들의 소중한 인식처가 되고 있는 이곳 음성 꽃동네에서 나무심기를 하게 돼 소중한 추억으로 남을 것"이라며 "자연과 환경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깨닫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이날 나무심기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최소의 인원으로,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지키면서 생명의 나무심기 행사를 실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