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김종인 운 좋게 이겼다..두번의 행운은 없다."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1/04/16 [20:56]

홍준표 "김종인 운 좋게 이겼다..두번의 행운은 없다."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1/04/16 [20:56]

[시사우리신문]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을 향해"국민의힘 지지층에서도 81%가 여당이 못해서 이겼다고 했다"며"그만큼 지난 1년 동안 김종인 비대위 체제는 국민들의 신망을 받지 못한 체제였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 홍준표 페이스북



홍 의원은 16일 페이스북을 통해"오늘 아침 조선일보 여론조사 보도는 야당으로서는 참으로 충격적"이라며"이번 보궐선거 야당 압승의 원인을 야당의 정책보고 찍었다 3%, 야당의 인물보고 찍었다 3%, 야당의 활동보고 찍었다 1%, 야당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도는 도합 7%에 불과 했다"고 게재했다.

 

그러면서"이번 보궐선거의 압승 원인은 여당과 청와대의 부동산 정책 잘못이 43%, 그외 대부분 문정권 실정과 폭정이 문정권에 등을 돌리게 된 원인 이였다"며"국민의힘 지지층에서도 81%가 여당이 못해서 이겼다고 했고, 그만큼 지난 1년 동안 김종인 비대위 체제는 국민들의 신망을 받지 못한 체제였다"비난했다.

 

홍 의원은 "그러나 그 분은 지장,용장,덕장도 아닌 복장(福將)이였기 때문에 운좋게 이긴 것"이라며"얼마던지 대선때는 또 다를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국민들의 분노 투표 였다고 아니할수 없다"고 전하면서"그러나 또다시 당의 정체성이 불분명 하고 가마니전략으로 반사적 이익만 노리는 것은 우리 국민들은 더이상 용납치 않을 것"이라며"두번의 행운은 없다"고 성토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