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갤러리 ‘박도현ㆍ송연주 2인전’

안민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2:19]

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갤러리 ‘박도현ㆍ송연주 2인전’

안민기자 | 입력 : 2020/11/18 [12:19]

[시사우리신문]BNK경남은행은 17일부터 27일까지 열흘간 ‘박도현ㆍ송연주 2인전’을 열고 있다.

 

BNK경남은행갤러리(BNK경남은행 본점 소재)에 마련된 박도현ㆍ송연주 2인전은 박도현 작가의 서양화 작품 30점과 송연주 작가의 서양화 작품 20점 등 총 50점이 전시됐다.

 

▲ 박도현ㆍ송연주 2인전(사진제공=BNK경남은행)

 

폴리곤(3차원 입체형상을 구성하는 기본 단위)의 삼각 형태를 활용해 자연을 단순하게 표현한 ‘Virtual Area(가상공간) 시리즈’와 캔버스 위에 아크릴 물감으로 바다를 그린 후 은박을 입힌 ‘Memory of the sense of sea(바다 속 감각의 기억) 시리즈’ 등 박도현 작가와 송연주 작가의 대표작을 만나 볼 수 있다.

 

사회공헌홍보부 김형수 팀장은 “박도현 작가의 작품은 일출과 일몰 등 자연의 느낌을 재해석하고 단순화해 색다른 감동을 전한다. 온 몸으로 느낀 바다의 감각을 담은 송연주 작가의 작품은 관람객들에게 생명감이 충만한 바다의 신비감을 느낄 수 있게 해준다. 개성 있는 두 작가의 콜라보를 오감으로 느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