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어카운트인포’ 에서도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지급을 신청할 수 있다

김은수기자 | 기사입력 2020/11/09 [22:28]

이제 ‘어카운트인포’ 에서도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지급을 신청할 수 있다

김은수기자 | 입력 : 2020/11/09 [22:28]

[시사우리신문]휴면예금 원권리자는 서민금융진흥원의 ‘휴면예금 찾아줌’ 등을 통해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지급을 신청할 수 있으나, 금융회사에서 예금은 5·10년, 자기앞수표는 5년, 보험금은 3년, 실기주과실은 10년 이상 거래나 지급 청구가 없으면 휴면예금으로 분류되어 ‘서민의 금융생활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서민금융진흥원에 출연된다.

 

전 금융권에 산재된 계좌를 한번에 조회할 수 있는 ‘어카운트인포’에서는 서금원에 출연된 휴면예금은 조회할 수 없어, 이용자가 별도로 확인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에 이용자의 편의 제고를 위해 ‘어카운트인포’에서도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지급을 신청할 수 있도록 서비스 개선을 추진했다.

 

휴면예금 비대면 조회지급 서비스 강화 및 적극적인 홍보 활동에 따라 서금원의 휴면예금 지급액이 ’17년 356억원, ’18년 1,293억원, ’19년 1,553억원, ‘20.10월말 1,501억원으로 매년 크게 증가하고 있다.

 

11월 10일부터는 어카운트인포에서도 서금원에 출연된 휴면예금을 조회하고 지급받을 수 있다.

 

본인확인을 거쳐 서금원에 출연된 휴면예금을 조회할 수 있다.

 
1천만원 이하인 휴면예금에 대해 본인계좌로 지급신청할 수 있으며 10분내로 지급된다.

 

현재 서금원에 출연된 휴면예금의 조회가 가능한 ‘정부24’를 통해서도 지급신청이 가능토록 금년말까지 서비스를 개선할 예정이며 금융위원회는 앞으로도 금융이용자가 휴면금융자산을 쉽고 편리하게 찾아갈 수 있도록 관련 서비스를 지속 개선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