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패딩 입고도 슬림하게, 착시효과 노려라
따뜻함을 기본으로 착시 효과를 보는 듯 핏과 비율 살리는 것이 겨울 패딩 스타일링의 핵심
 
안민 기자

롱패딩의 계절이 왔다. 전국 곳곳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지고 낮에도 영하권 추위가 계속되는 매서운 한파에 길거리는 롱패딩으로 무장한 사람들의 모습이 많이 보이기 시작했다. 추위 앞에 장사 없다고 멋과 스타일도 좋지만 우선 따뜻하게 체온을 유지시켜 줄 수 있는 롱패딩이 겨울철 필수품으로 자리잡았다. 

 

롱패딩을 데일리 착용 아이템으로 활용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공통된 고민거리도 생겼다. 롱패딩을 입으면 부해보이고, 덩치가 커보일 수 있다는 점. 보온성을 위해 다양한 충전재를 사용한 만큼 일반 코트나 재킷에 비해 롱패딩은 부해보일 수 있다는 단점을 가지고 있다. 최근에는 이러한 고민을 잠재워 주기 위해 다양한 브랜드에서 디자인, 핏, 기장 등의 변화를 통해 마치 착시 효과를 주는 듯한 베네핏을 가진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 네파 프리미엄 벤치다운 프리미아 전지현 화보컷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강력한 추위가 예상되는 올 겨울, 따뜻하게 롱패딩 입고 착시 효과를 노려보자. 

 

- 사선으로 적용된 퀼팅, 오버사이즈넥 등 선택해 날씬해 보이는 효과 극대화 

 

날씨 때문에 롱패딩을 구입하기로 다짐했다가도 매장에서 착장했을 때 특히 여성들이 가장 많이 고민하는 부분은 핏이다. 어깨가 넓어 보인다거나, 전체적으로 부해보이는 느낌을 주는 제품은 보온성이 아무리 좋더라도 선뜻 구매할 욕구가 생기지 않기 마련. 그럴 때엔 롱패딩의 디자인에 차별점을 두어 핏을 다르게 보여주는 제품을 고르면 좋다.  

 

네파의 프리미엄 벤치다운 프리미아는 입어 보기 전, 제품을 육안으로만 확인했을 때도 타 제품들과 차별점이 있다. 보통 일직선으로 들어가는 퀼팅을 사선으로 적용한 것. 대각선으로 위에서 아래로 떨어지듯 퀼팅이 들어가 있어 날씬해 보이는 효과는 물론 슬림한 실루엣을 제공해 준다. 또한 네파만의 에어볼륨 시스템을 통해 안감 속 열과 공기를 지켜줘 다운을 더 따뜻하게 유지해 주고 풍성한 볼륨을 제공해 안에서부터 스타일리시한 핏을 완성해 준다. 패딩의 약점을 최소화하고자 핏과 스타일을 업그레이드한 제품으로 보다 슬림한 룩을 연출하기에 용이하다.  

 

아이더의 나르시스 역시 긴 기장의 퀼팅 다운자켓으로 허리선에 슬림한 라인을 강조해 부해 보이는 느낌을 없앴고, 양 밑단에 사이드 지퍼를 추가해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디스커버리익스페디션의 롱패딩 바넷은 오버사이즈넥 디자인이 적용돼, 지퍼를 내리면 빅 카라가 어깨를 감싸도록 만들어져 머리가 작아 보이게 하는 착시 효과를 준다. 

 

- 무릎을 가리지 않는 기장으로 다리는 더 길게, 풍성한 퍼로 작은 얼굴 효과 노리기 

 

▲ 네파 프리미아, 아이더 나르시스, 디스커버리 바넷 화보컷 (왼쪽부터)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롱패딩은 길수록 따뜻하다라는 인식 때문에 긴 기장감의 롱패딩을 선호하는 사람들이 있다. 롱패딩은 신체의 많은 부분을 따뜻하게 감싸주기 때문에 보온의 효과는 높을 수 있지만 자신의 키에 비해 너무 긴 기장의 롱패딩을 착용하면 다리가 짧아 보인다는 단점도 있다. 무릎을 가리지 않고 살짝 무릎 위로 올라오는 기장이 종아리도 길어 보이고, 다리는 비교적 얇아 보이는 효과를 줄 수 있다.  

 

아예 숏패딩을 입는 것도 신체 라인을 강조해 다리가 길어 보이는 착시효과를 줄 수 있다. 숏패딩을 입으면 움직임이 편하다는 장점과 다리가 길어보일 수 있는 효과를 얻을 수 있지만 보온성에서는 롱패딩에 비해 떨어질 수 밖에 없다.  

 

비율이 좋아보이도록 착시 효과를 주려면 풍성한 퍼가 달린 제품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 퍼가 풍성하게 달려 있으면 자연스럽게 얼굴을 감싸줘 보온성을 높여주는 것은 물론 얼굴을 작아보이게 해서 전체적인 비율이 좋아보이는 효과를 줄 수 있다.  

 

네파의 프리미엄 벤치다운 프리미아, 밀레의 비올라 다운 모두 풍성한 라쿤 퍼를 통해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뉴발란스 역시 풍성한 에코퍼를 후드에 달아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앞세운 벨핏 롱다운을 선보인 바 있다.  

 

네파 마케팅본부 정동혁 전무는 “네파가 올해 출시한 프리미아는 갈수록 추워지는 날씨와 트렌드에 맞춰 컬러와 기능성 그리고 핏까지 강화한 제품으로,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차별화된 핏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며 “롱패딩을 착용하면 부해 보인다는 편견을 버리고 실루엣은 살려주고 스타일리시하게 핏을 잡아주는 롱패딩을 활용해 모두 따뜻한 겨울을 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12/11 [16:38]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시사우리신문]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daum.net/eknews
시사우리신문-독일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de&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베트남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vi&u=vi&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아랍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a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영문 - jptrans.naver.net/j2k_frame.php/japan/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일본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중국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프랑스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f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히브리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iw&u=www.urinews.co.kr
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naver.com/agh00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2019년 창원 진해에서 파워보트 국제대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