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호남 중견·벤처기업 지원 200억 규모 '제2호 펀드' 협약
 
김시몬 기자

 

▲  이동걸(오른쪽 다섯 번째) 한국산업은행 회장과 이용섭(여섯 번째) 광주시장이 29일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중견기업 오픈이노베이션 펀드' 협약식을 마친 뒤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KDB산업은행)   ©

 

 

산업은행이 29일 학기술원 내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광주·전남소재 중견기업과 함께 ‘오픈이노베이션펀드’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중견기업 오픈이노베이션 펀드’는 대내외 환경으로 자체 혁신과 신성장 동력 발굴에 어려움을 겪는 전통 제조업 기반의 중견기업을 지원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출자자로 참여한 중견기업은 국내외 혁신벤처생태계의 기술트렌드와 혁신 아이디어를 흡수함으로써 신성장 동력 발굴의 기회를 찾고 벤처기업은 중견기업의 영업력과 생산 관련 노하우를 제공 받음으로써 성장기반을 다질 수 있다.


이번에 추가로 조성되는 ‘제2호 펀드’는 광주·전남권 지역 10여개 이상의 중견기업이 주축으로 참여한다. 규모는 총 200억원에 달한다.


지난 6월 부산, 7월 목포에 이어 올해 세 번째로 개최된 지역스페셜라운드에서는 ‘인공지능 기반 뇌 MRI 소프트웨어’를 개발한 뉴로핏 등 유망 스타트업 6개사가 30여개 벤처캐피탈 등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투자유치전을 펼쳤다.

 
이동걸 회장은 “산업은행은 우수기술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혁신기업이 수도권뿐 아니라 지역에서도 지속 배출됨으로써 경제활성화와 국가 균형발전에 기여하도록 집중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산업은행은 이날 펀드협약 체결 이후 광주·전남지역 유망 벤처기업 지원을 위한 'KDB 넥스트라운드 in 광주' 스페셜라운드도 개최했다.

 

'KDB 넥스트라운드‘는 산업은행이 4차 산업혁명시대 대한민국 혁신성장의 주역인 벤처기업에게는 성장을 위한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하고, 투자자에게는 우량 투자처 발굴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6년 8월 출범한 벤처투자플랫폼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10/30 [15:09]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시사우리신문]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daum.net/eknews
시사우리신문-독일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de&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베트남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vi&u=vi&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아랍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a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영문 - jptrans.naver.net/j2k_frame.php/japan/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일본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중국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프랑스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f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히브리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iw&u=www.urinews.co.kr
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naver.com/agh00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포토] '만추' 은행잎이 떨어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