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국내 최초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 성공

“지속가능금융 활성화 기여 기대“

김시몬 기자 | 기사입력 2018/10/23 [23:53]

산업은행, 국내 최초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 성공

“지속가능금융 활성화 기여 기대“

김시몬 기자 | 입력 : 2018/10/23 [23:53]
▲  산업은행, 국내 최초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 성공    ©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23일 국내 주요 기관투자가들을 대상으로 2년 만기, 3000억원 규모의 사회적채권(Social Bond)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밝혔다.

 
사회적채권은 사용목적을 일자리 창출, 주택 공급 등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데 한정시키는 특수목적채권으로 조건은 일반채권과 동일하다.

 
앞서 국내기관이 사회적채권을 발행한 사례는 동서발전과 중소기업은행, 토지주택공사, 롯데물산 등 총 4건이 있으나, 모두 해외 기관투자가 등을 대상으로 한 외화 표시 사회적채권에 한정됐었다.

 
이에 따라 지난 5월 국내 최초 원화 녹색채권을 발행한 바 있는 산업은행은 원화기반의 관리체계 등을 자체적으로 마련해 사회책임투자(Social Responsible Investment)에 관심 있는 국내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국내 최초 원화 사회적채권을 발행했다.

 
사회적채권 발행을 위해 외부 검증기관(EY한영회계법인)으로부터 내부 관리체계 등에 대한 사전 검증보고서를 취득 했으며, 사회적채권 발행으로 확보한 재원은 사회적채권의 국제지침에 맞게 일자리 창출 등 국내 사회문제 해결에 한해 사용하고 관련 내용을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산업은행은 이번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이 태동 단계에 있는 국내 사회적채권 시장을 활성화하고 환경·사회적 책임을 중요시하는 사회책임투자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산업은행은 "이번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은 국내 사회적채권 시장 조성과 참여 유도로 원화 사회적채권 발행의 마중물 역할을 해 국내 사회적채권 시장 활성화 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한다”며 "금융을 단순히 이익창출의 도구만이 아닌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나아가 지속가능한 사회를 구축할 수 있는 통로로 인식할 수 있게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