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ㆍ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보이스피싱 제로(Zero) 가두캠페인’

안민 기자 | 기사입력 2018/10/23 [10:59]

BNK경남은행ㆍ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보이스피싱 제로(Zero) 가두캠페인’

안민 기자 | 입력 : 2018/10/23 [10:59]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과 금융감독원 경남지원(지원장 박상욱)은 지난 22일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ㆍ경남지방경찰청(청장 이용표)과 공동으로 ‘보이스피싱 제로(Zero) 가두캠페인’을 실시했다.

 

▲ 보이스피싱 제로(Zero) 가두캠페인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정우상가 앞 용호동 일대에서 열린 보이스피싱 제로 가두캠페인은 BNK경남은행 박진옥 상무와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박상욱 지원장 등 4개 기관 관계자 50여명이 참가했다.

 

보이스피싱 제로 가두캠페인에 나선 참가자들은 어깨띠를 두르고 현수막과 피켓을 이용해 금융사기 피해예방 홍보활동을 펼쳤다.

 

거리의 시민들에게 금융사기 피해예방 홍보물 리플렛을 나눠주며 유의사항을 일러줬다.

 

▲ 보이스피싱 제로(Zero) 가두캠페인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또 현장에서 금융사기 피해사례 접수와 상담도 진행했다.

 

BNK경남은행ㆍ금융감독원 경남지원ㆍ경상남도ㆍ경남지방경찰청이 함께 진행한 보이스피싱 제로 가두캠페인은 국내 전 금융기관이 동참하는 범 국민 캠페인이다.

 

지난 1일 금융감독원 윤석헌 원장과 각 금융협회장 그리고 은행장 등 금융기관 대표들은 ‘보이스피싱 제로(Zero) 가두캠페인 발족식’을 가진바 있다.

 

이에 따라 금융기관은 10월 한달 동안 보이스피싱 제로 가두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영업점과 인터넷 등 대면채널과 비대면채널을 통해 보이스피싱 사례를 알리고 유의사항을 집중 안내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