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차세대 주력기업 51개사 '금융 엑셀러레이터' 역할 시작

김시몬 기자 | 기사입력 2018/09/20 [02:05]

산업은행, 차세대 주력기업 51개사 '금융 엑셀러레이터' 역할 시작

김시몬 기자 | 입력 : 2018/09/20 [02:05]

 

▲  KDB산업은행은 지난 17일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본점에서 우리 경제의 신산업 활성화와 산업 혁신성장 가속화를 위해 올해 신설한 'KDB-TECH 프로그램'에 선정된 51개사를 대상으로 'KDB-TECH 기업' 인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

 

 

산업은행은 17일 산업은행 본점에서 우리 경제의 신산업 활성화와 산업 혁신성장 가속화를 위해 올해 신설한 'KDB-TECH 프로그램'에 선정된 51개사 중 서울·수도권 소재 기업들을 대상으로 'KDB-TECH 기업' 인증서 수여식을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KDB-TECH 기업은 차세대 5대 신산업 기업 중 미래 성장성과 기술혁신성이 뚸어난 업체들로서, 특히 R&D집약도가 평균 8%로 제조업 평균(1.6%) 대비 5배 이상 높아 향후 성장가능성이 큰 기술 집약(Tech) 중소기업들이다.


산업은행은 금융권 최초의 중소기업 전용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KDB-TECH 프로그램'을 통해, 이들 선정기업의 성장단계에 맞춰서 금융우대 뿐만 경영지도 멘토링 등 非금융적 자원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산업은행은 기업 발굴에서부터 상장 지원까지 이어지는 기업전문은행의 풀 뱅킹 서비스(Full Banking Service) 구축 차원에서 비상장 중소 거래기업에 대한 'IPO 컨설팅 서비스'를 한국거래소와 미래에셋대우 등 비은행계 7개 증권사와 시작하기로 했다.

산업은행 조승현 부행장은 이날 "산업은행은 4차 산업혁명 선도 정책금융기관으로서 현재의 중소기업이 향후 중견기업으로, 더 나아가 우리 경제의 대표기업으로 성장해 '기업 세대교체'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면서 "차세대 5대 신산업 분야에서 기술개발과 혁신을 끊임없이 선도해갈 'KDB-TECH 기업'과 같은 기술 연구 중심 중소기업에 대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