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의 꿈, 꿈엔들 베이스캠프에서 시작 하세요!

곡성군 꿈엔들 귀농인의 집, 오는 31일까지 청년 예비 귀농인 입주자모집

김금희 기자 | 기사입력 2018/08/25 [13:22]

귀농의 꿈, 꿈엔들 베이스캠프에서 시작 하세요!

곡성군 꿈엔들 귀농인의 집, 오는 31일까지 청년 예비 귀농인 입주자모집

김금희 기자 | 입력 : 2018/08/25 [13:22]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오는 31일까지 겸면 항꾸네 협동조합에서 운영하고 있는 꿈엔들 귀농인의 집의 청년 예비 귀농인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꿈엔들은 4명이 독립된 생활을 할 수 있는 공동 생활공간으로, 귀농을 꿈꾸고 있는 청년들에게 밭논농사 짓기, 전통주 빚기와 제철요리 만들기 등의 생활기술, 난로, 화덕 만들기, 자연탐방 등 공동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 꿈엔들 귀농의 집 참여는 공동생활과 공동작업에 동의해야 참여할 수 있고, 생태적인 삶을 지향하여 친환경 농사를 배우고자 하는 귀농 의지가 강한 40세 이하 청년이면 누구나 함께 할 수 있다.     © 곡성군


귀농인의 집을 운영하고 있는 항꾸네 협동조합은 마을기업 형태로 출발하여 난로, 화덕을 만드는 에너지적정기술 교육을 시실하고, 소농 농가의 농산물직거래를 진행한다. 또한, 마을카페 겸 작은도서관 농담을 설립하여 조합원 복지와 소득창출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전국귀농운동본부, 전환기술사회적협동조합과 연계하여 귀농과 농촌생활기술 전수활동도 히 전개하고 있는 단체이다.

 

군 관계자는 꿈엔들 귀농인의 집에서 6개월간 청년들과 함께 생활하는 것은 귀농선배들에게 논밭농사를 배우고 농촌생활에 필요한 적정기술을 익혀 농촌생활을 깊숙이 엿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이 보장되므로 필요한 정보를 찾으면서 기술을 익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귀농인의 집 참여를 원하거나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곡성군 귀농귀촌 지원센터(061-362-2371)로 문의신청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