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강 탈락한 대한민국과 독일 반응은 극과극
 
안민 기자

전세계가 지켜보고 있는 2018 러시아월드컵 경기에서 죽음의 조(F조) 마지막 경기인 한국과 독일 경기에서 아시아 축구 역사를 새롭게 썼다. 월드컵 16강에 탈락한 대한민국과 독일 반응은 극과극으로 전개됐다.

▲ 선제골 넣은 후 환호하고 있는 한국대표팀 선수들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신태용 감독)은 27일(한국시각)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예선 F조 3차전에서 2대0으로 격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비록 16강에 진출하진 못했지만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아시아 축구 역사 기록을 새롭게 썼다. 전세계 언론들이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에게 극찬을 보냈다.특히 중국과 일본 언론들은 한국이 마지막 반전을 일으켜냈다고 보도했다.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스웨덴에 크게 지고도 한국의 승리 덕분에 16강에 진출한 멕시코의 현지 반응이 뜨겁다. 한 교민이 촬영한 영상에는 멕시코인들이 자국의 16강 진출보다 한국의 승리에 감격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멕시코는 27일(한국시간) 러시아 스베틀로프스크 예카테린부르크 아레나에서 열린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스웨덴에 0대 3으로 대패했다. 그러나 같은 시각 한국이 독일을 상대로 예상 밖 2대 0 승리를 얻은 낸 덕에 16강 티켓을 거머쥐게 됐다.

 

한국은 전후반 내내 독일의 파상공세를 효과적으로 차단하며 기회를 노렸다. 그리고 후반 막판 추가 시간에 터진 김영권과 손흥민 선수의 연속골에 힘입어 전차군단 독일을 2:0 격파했다.

 

결과적으로 한국은 1승2패(승점 3)을 거두며 조별리그 3위를 기록했다. 독일(1승2패, 승점 3)은 골득실에 밀려 조 최하위 수모를 당했다.

 

영국 BBC는 "디펜딩 챔피언 독일이 한국에 져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탈락한 것은 대회 역사상 가장 충격적인 사건 중 하나이다"라고 보도했고 미국 ESPN은 "월드컵 F조의 험난했던 하루였다"라며 독일의 탈락으로 '죽음의 조'라 불리기에 손색없었던 F조의 분위기를 표현했다. F조의 다른 경기에서 스웨덴이 멕시코를 3-0으로 제압한 것도 독일의 탈락에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다.

 

중국의 스포츠매체 시나스포츠는 "한국은 독일을 이겼지만, 조 3위로 16강에 올라가지 못했다. 하지만 한국은 챔피언 독일을 동반 탈락시키며 자존심을 챙기며 떠났다"고 전했다.

 

독일의 탈락으로 16강전에서 멕시코와 만나게 된 브라질은 한국의 승리를 대환영했다.폭스 스포츠 브라질은 트위터에서 '아하하하하하하하…'라는 웃음을 무한 반복하며 한국의 승리에 남다른 행복을 표현했다.

 

특히 브라질은 4년 전 브라질 월드컵 4강전에서 독일에 1-7 충격패를 당한 기억이 있기에 독일의 탈락을 축하했다.

 

일본의 스포츠닛폰은 "한국은 베스트 라인업을 짤 수 없는 상황에서도 마지막 의지를 보여줬다"고 높게 평가했다.

 

한편,독일 현지반응은 충격과 슬픔이 교차되는 보도로 이어졌다.독일 앙켈라 메르켈 총리는"매우 슬프다"는 반응을 보였고 요하임뢰브 감독도"충격적"이라고 표현했다.독일 축구전문지 키커는"모든 부분을 다시 점검해야 한다"고 변화를 촉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6/28 [11:13]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시사우리신문]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daum.net/eknews
시사우리신문-독일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de&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베트남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vi&u=vi&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아랍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a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영문 - jptrans.naver.net/j2k_frame.php/japan/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일본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중국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프랑스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f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히브리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iw&u=www.urinews.co.kr
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naver.com/agh00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백련과 홍련 사이 핀 웃음꽃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