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년에 이뤄지는 물리적 통합”, 부경대 공학1관 준공식 개최
“공과대학의 대연캠퍼스 이전으로 명실상부한 융복한 시너지 효과가 시작될 것”
 
서진혁 기자

▲ 27일 부경대학교 대연캠퍼스 공학1관에서 김영섭 총장을 비롯한 학교관계자와 시공사관계자들이 커팅식에 참여하고 있다.     © 서진혁 기자


27일 오후 3시 남구 부경대학교 대연캠퍼스 공학11층에서 용당캠퍼스의 11개 학과가 이전할 공학1관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영섭 총장과 김선진 공과대학 학장, 공과대학 학과장, 학생대표 등 학교 관계자와 시공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행사는 국민의례 경과보고 표창 및 감사패 수여 기념사 및 축사 컷팅 및 기념촬영 현장투어 등으로 이어졌다.
 

▲ 27일 부경대학교 대연캠퍼스 공학1관에서 열린 준공식에서 김영섭 총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 서진혁 기자


김영섭 총장은 기념사를 통해 우리 대학이 통합을 한지는 22년이 됐고, 용당캠퍼스가 못골캠퍼스에서 이전한지 32년 만에 대연캠퍼스로 옮기게 됐다면서 통합 20년 동안 가장 불편한 점은 물리적 통합으로 학생들에게 불만이 많았다. 이번 기회로 학생들에게 많은 불편함이 해소되어 우수한 학생들이 우리 공과대학으로 올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고 밝혔다.
 
이어, “대연캠퍼스로 옮기게 되어 많은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집중됨으로써 아직 복지와 연구 공간 등이 부족하다면서 지속적으로 체육관 신축, 다목적 교육 연구관 등을 착공함을 통해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우리 대학이 훨씬 낫고 발전돼 더 높은 수준의 교육을 통해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춰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선진 공과대학 학장은 아직까지 완전한 이전은 아니지만 이것을 시초로 해서 모든 26개 학부가 대연캠퍼스로 집결하게 됐다. 명실상부한 융복합 시너지 효과가 이제 시작될 것으로 믿는다본 건물이 교수에게는 교육과 연구를 뒷받침하는 공간으로 학생들에게는 안락하고 편안한 배움터로 자리매김하고, 교수와 학생들 사이의 인연을 두텁게 해주기를 바란다고 축사했다.
 
이날 준공식을 가진 공학1관은 용당캠퍼스의 공과대학 11개 학과를 이전하기 위해 총사업비 311억 원을 투입해 지난 201511월부터 공사를 시작했다.
 
공학 1관은 지하 1층 지상 13층 연면적 16,574규모로 1층에는 카페 등 편의시설이 들어서고 2층에는 행정실, 공동강의실, 3~13층에는 각 학과 강의실과 사무실, 세미나실 등이 들어선다.
 
한편, 부경대는 공학1관 바로 옆 부지에 실험실습을 위한 지하 1, 지상 13층 연면적 9,557 규모의 공학2관도 건립 중이다. 내년 공학2관이 완공되면 실험 및 실습 장비들도 모두 이곳으로 옮겨 공과대학 이전을 완료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6/28 [02:10]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시사우리신문]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daum.net/eknews
시사우리신문-독일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de&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베트남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vi&u=vi&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아랍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a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영문 - jptrans.naver.net/j2k_frame.php/japan/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일본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중국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프랑스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fr&u=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히브리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auto&tl=iw&u=www.urinews.co.kr
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naver.com/agh00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경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주간베스트 TOP10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포토]강진군 도암면 올해 조기벼 ‘첫 수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