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교통안전 캠페인에 ‘T맵’ 동참
 
김은수 기자

 

- 국내 통신사로 SKT 유일 참여, 현대차, BMW코리아 등 13개 기관/기업 참여

 

- 교통사고 사망자 비율 세계 5위인 국내 운전자 인식 개선 및 사고 감소 기대

 

- 국내 1위 모바일 내비 ‘T맵’ 기반 게임형 프로그램 운영해 참여도 제고

 

- 바른 운전한 200명 시상 … 1 1500만원 상당 세계랠리선수권 참관권 지급

 

[시사우리신문/김은수기자]UN이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교통안전 캠페인에 T맵이

참여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손관수 협회장)와 손잡고 1000만 국민이 이용중인 국내 1위 모바일 내비 ‘T을 기반으로 국내 운전자 인식 개선 및 교통사고 피해 줄이기 캠페인(‘Action for Road Safety)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UN이 주도하고 국제자동차연맹이 추진중인 이번 글로벌 캠페인은 지난 2011년부터 오는 2020년까지 10년간 전세계에서 500만명의 교통사고 사망자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올해부터 대한자동차경주협회 주도로 시작된다.

 

 

 

한국은 국제교통포럼 조사결과 인구 10만명 당 교통사고 사망자 12명으로 세계 5, 서울의 경우 인적 재난 사고 1위가 교통사고일 만큼 경제수준에 비해 교통사고로 인한 피해가 매우 커, 캠페인이 필요한 곳으로 지목되어 왔다.

 

 

 

이번 캠페인은 기존 주입식 정보 전달 방식의 캠페인과 달리, 운전자들의 적극적인 행동 개선을 유도하는 게임형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는 828일부터 927일까지 한 달간 ‘T‘200km 안전운전 하기이벤트를 통해 바른 운전을 한 상위 200명에게 다양한 경품을 지급한다. 1등에게는 세계랠리선수권(WRC) 현대 월드랠리팀 유럽 경기 VIP 참관권 2(1,500만원 상당)를 제공하며, 210명에게는 최첨단 운전자지원장치 ADAS(130만원 상당)를 제공한다.

 

 

 

SK텔레콤은 급가속/급출발 자제, 교통법규 준수 등 안전과 직결된 행동으로 순위를 가리는 스포츠 게임형 이벤트인 만큼 고객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실체적 행동 개선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SK텔레콤 이해열 T맵 사업본부장은 글로벌 교통안전 캠페인에 국내 내비인 T맵이 주도적인 역할을 하게 돼 책임감을 느낀다, “운전습관을 점검하고 안전운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으키는 것은 물론, 교통 사고 줄이기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한국 ‘Action for Road Safety’는 교통안전공단,동부화재,현대자동차, BMW그룹코리아,넥센타이어,홍선생미술,제이씨데코코리아, 슈퍼레이스, CJ대한통운, CGV, 인제스피디움 등 13개 기관 및 기업이 참여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7/08/28 [23:21]  최종편집: ⓒ urinews
 
[시사우리신문]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daum.net/eknews
시사우리신문-영문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일본어 - jptrans.naver.net/j2k_frame.php/japan/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중국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urinews.co.kr
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naver.com/agh0078
 

매너남,의리파 2AM 옴므 가수 이창민, LBMA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