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공장 문화공간으로 본격 가동, F1963
- 문화재생사업 신호탄, 1차 파일럿 프로그램 전시·공연 START
 
황미현 기자

부산시, 부산문화재단, 고려제강(주)이 함께 조성하고 있는 폐산업시설 문화재생사업인「F1963」에서 1차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부산 공연예술가들을 위한‘F1963 OPEN SQUARE’ 와 프랑스 리옹 국립음향멀티미디어창작센터(GRAME)에서 초청한 ‘사운드 아트 전시(Listening To Transparency)’을 오는 9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개최할 계획이다.

 

‘F1963 OPEN SQUARE’ 에서는 시민들이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음악, 무용, 퍼포먼스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9월 1일부터 10월 28일까지 총11회 F1963 중정에서 무료로 진행될 계획이다. 이번에 공연할 팀은 부산문화재단에서 공모(7.10~7.31)를 통해 모집하였고, 23개팀이 참여할 예정이다.

 

사운드와 빛, 움직임, 다양한 시각적 이미지를 보여주는 프랑스, 벨기에, 대만, 부산 지역 사운드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재생공간인 F1963 과 Kiswire 기념관에서 실험적 전시로 ‘사운드 아트 전시(Listening To Transparency)’을 9월 28일 19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12월 31일까지 무료로 전시될 계획이다.

 

부산시, 부산문화재단, 고려제강(주)의 민간 협업으로 9월부터 운영될 ‘F1963 1차 파일럿 프로그램’은 F1963을 문화공간으로 본격적으로 운영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

 

부산시와 고려제강은 올해 1월 F1963 일부 부지(2,000㎡) 20년 무상사용 협약을 체결한 후, 7월에 전시 및 공연장으로 리노베이션 공사를 착공하여 현재 공사가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 연말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7/08/31 [11:10]  최종편집: ⓒ urinews
 
[시사우리신문]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daum.net/eknews
시사우리신문-영문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u=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일본어 - jptrans.naver.net/j2k_frame.php/japan/www.urinews.co.kr
시사우리신문-중국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urinews.co.kr
안기자의 세상보기 - blog.naver.com/agh0078
 

매너남,의리파 2AM 옴므 가수 이창민, LBMA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