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최현정 아나운서, 3살 연상의 변호사와 결혼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기사입력 2009/10/06 [12:04]

MBC 최현정 아나운서, 3살 연상의 변호사와 결혼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입력 : 2009/10/06 [12:04]
MBC 최현정 아나운서가 11월의 신부가 된다.
 
최현정 아나운서는 오는 11월 28일 서울 방배동 성당에서 3살 연상의 변호사 정 모씨와 화촉을 밝힌다.
 

 
예비 남편 정씨는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을 졸업한 후 사법 시험에 합격해 현재 국내 유명 로펌에 재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지난 6월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최 아나운서는 현재 MBc 교양프로그램 '기분 좋은 날'과 라디오 '세상을 여는 아침 최현정입니다'를 진행하고 있다. 그녀는 12월 초 신혼여행을 다녀온 후 다시 방송에 정상 복귀할 예정이다.
 
연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한 최현정 아나운서는 2004년 MBC 기상캐스터로 입사해 2006년부터 아나운서로 활동해오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