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원만 경남도의원, '지역소멸대응 특별위원회'제4차 정기회 참석

박명관 기자 | 기사입력 2024/02/22 [20:55]

권원만 경남도의원, '지역소멸대응 특별위원회'제4차 정기회 참석

박명관 기자 | 입력 : 2024/02/22 [20:55]

[시사우리신문]권원만 도의원(의령, 국민의힘)은 21일(수)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산하 지역소멸대응 특별위원회 특별위원으로 서울특별시의회 회의실에서 개최되는 제4차 정기회에 참석하였다.

 

이날 정기회에서는 ‘지역소멸 대응을 위한 관련 제도 개선’과 ‘지역인구정책지원센터 신설’ 등 2건의 안건이 심도있게 논의되어 원안 가결되었다. 이어, ‘지방소멸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 대한 특강과 주제토론을 통하여 최근 산업 및 지역경제 동향 등을 공유하고, 지방소멸 대응을 위한 청년일자리 창출 방안에 대한 활발한 토론과 함께, 정부균형발전 주요 공모사업에 인구감소지역 인센티브 확대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하였다.

 

▲ 권원만의원, 지방소멸대응특위 참석

 

이날, 권원만 도의원은 “지역소멸은 지역을 이끌어나갈 청년인구의 유출이 인구감소와 양질의 일자리와 생활인프라 공급에 악영향을 주어 지역경제 악화 및 인구소멸을 더욱 앞당기고 있다”며 ”청년 인구가 지역에 정착할 수 있는 교육·생활 인프라시설 확충과 지역 특색이 고려된 안정된 일자리 공급을 위해 지역별 현황에 맞게 인센티브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권 의원은 ”파격적인 정책적 인센티브를 제공하여 기업수요가 낮은 인구감소지역에 청년인구가 정착하고 기업이 유치될 수 있도록 정부와 지자체가 적극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소멸대응 특위는 각 지자체별 현안문제 및 지역소멸 대응에 대한 정책연구 개발 등을 위해 지난 2023년 5월에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산하에 전국 시․도의회 의원 17명으로 구성되어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