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창녕군 '제63회 3‧1민속문화제 동부장군 추대식 거행'

면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동부장군 추대식 거행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기사입력 2024/02/15 [13:05]

경남 창녕군 '제63회 3‧1민속문화제 동부장군 추대식 거행'

면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동부장군 추대식 거행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입력 : 2024/02/15 [13:05]
 

경남 창녕군의 '제63회 3.1민속문화제' 동부추진위원회(위원장 조현목)는 지난 14일, 장마면 복지회관에서 성낙인 군수와 신은숙 군의회 부의장, 각급 기관단체장, 장마면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동부장군 추대식을 가졌다.

동부 대장에는 황영수 장마면 체육회장, 중장에는 신종국 장마면 이장협의회장, 소장에는 구춘봉 장마면 새마을협의회장이 추대됐다.

제63회 3.1민속문화제 동부장군 황영수 체육회장(중앙), 중장 신종국 장마면 이장협의회장, 소장 구춘봉 장마면 새마을협의회장이 추대됐다.[창녕군 제공]

황영수 동부 대장은 “대장으로 추대되어 기쁘고 영광스럽지만, 한편으론 막중한 책임감에 걱정이 앞선다”라며, “추대된 장군들과 함께 선조들의 숭고한 3.1정신을 계승하고 제63회 3.1민속문화제가 군민 축제의 장으로 성공리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복지회관 앞마당에서 펼쳐진 농악 한마당으로 3.1민속문화제 동부장군 추대식의 흥겨운 포문을 열었다. 이어진 기원 고사제에서는 3명의 장군이 행사의 안전과 승리를 기원하는 잔을 올렸다.

추대된 3명의 장군은 3.1민속문화제 기간 동안 지역의 명예를 걸고 영산쇠머리대기와 영산줄다리기 등 다채로운 행사에서 지역민 모두가 참여하는 한마당 화합의 장을 이끌게 된다.

한편, 제63회 3.1민속문화제는 이달 29일 전야제로 흥을 돋우고 3월 3일까지 4일간 창녕군 영산면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3.1민속문화제 #창녕군 #황영수대장 #동부장군추대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