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 대표 중견기업 보그워너창녕(유) 513억원 투자 신축 공장 착공

친환경차용 전기구동 시스템 신규 사업 영역확대, 새로운 일자리 31명 창출

김호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1/25 [11:08]

창녕 대표 중견기업 보그워너창녕(유) 513억원 투자 신축 공장 착공

친환경차용 전기구동 시스템 신규 사업 영역확대, 새로운 일자리 31명 창출

김호경 기자 | 입력 : 2024/01/25 [11:08]

[시사우리신문]경남 창녕군(군수 성낙인)을 대표하는 중견기업인 보그워너창녕(유)가 지난 24일, 창녕군 계성면의 기존 공장 내에서 신축 공장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착공식에는 성낙인 군수와 성수영 경상남도 투자유치단장, 김동희 보그워너창녕(유) 대표이사, 스테판 더멀(Stefan Demmerle) 보그워너 PDS사업부 사장, 고객사인 현대자동차 권택환 구매 1팀장, 협력사 회장사인 태원전장(주)의 서한종 대표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 보그워너창녕(유) 전동화 시스템 부품 제조공장 착공식 모습[창녕군 제공]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보그워너창녕(유)는 총 513억 원을 투자해 기존 공장부지 내 8,663.21㎡(2,620평)의 공장을 증축할 계획이다. 공사가 완료되면 31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하게 된다.

 

1996년 설립된 보그워너창녕(유)는 시동모터, 인버터 등 자동차 부품을 개발·생산하는 전문기업이다. 내연기관 자동차부품 생산에서 친환경차용 전기구동 시스템 신규 사업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사업확장에 따라 지난해 9월 전기자동차 부품 제작과 공급을 위해 창녕군과 426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MOU)을 체결, 계성면 일대 기존 사업장 부지에서 사업장 확장을 추진하게 됐다.

 

성낙인 군수는 축사에서 “보그워너창녕(유)의 신축 공장 착공을 축하드린다”라며, “최근 전국 중소지자체가 인구 감소와 지방소멸이라는 위기에 직면해 있는 가운데 보그워너창녕(유)의 이번 투자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경제에도 새로운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보그워너 #창녕군 #성낙인군수 #김동희 보그워너창녕(유) #김동희 보그워너창녕(유) 대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