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신용보증기금ㆍ기술보증기금과 ‘업무 협약’ 체결…미래유망산업 육성 및 수출기업 지원

안민 기자 | 기사입력 2024/01/24 [17:58]

BNK경남은행, 신용보증기금ㆍ기술보증기금과 ‘업무 협약’ 체결…미래유망산업 육성 및 수출기업 지원

안민 기자 | 입력 : 2024/01/24 [17:58]

[시사우리신문]BNK경남은행은 미래유망산업 육성 및 수출기업 지원을 위해 신용보증기금ㆍ기술보증기금과 각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업무 협약에 따라 BNK경남은행은 신용보증기금ㆍ기술보증기금에 5억원씩 총 10억원을 특별 출연해 보증한도 2500억원까지 자금을 지원한다.

 

▲ BNK경남은행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신용보증기금과 체결한 ‘글로벌 초격차 미래유망산업 육성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 협약’ 지원 대상은 신성장동력산업 영위기업 ,고용창출기업 ,수출중소기업 및 해외진출기업 ,유망창업기업 ,벤처기업 ,울산 첨단이차전지 특화단지 투자[입주]기업 등이다.

 

기술보증기금과 맺은 ‘新성장 4.0 전략분야 및 수출기업 육성 금융지원 업무 협약’을 통해 기술보증기금의 기술보증 요건을 충족하는 신기술사업자 중  신성장 4.0 ,수출기업 지원 ,창업생태계 조성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속가능성장(ESG) ,기타 은행 추천기업(울산 첨단이차전지 특화단지 투자[입주]기업) 등 분야에 해당하는 기업을 지원한다.

 

고객마케팅본부 박상호 상무는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확대 및 금융비용 경감을 통해 복합경제위기를 극복하고 국가 재도약의 모멘텀을 강화하고자 신용보증기금ㆍ기술보증기금과 상호 긴밀한 협업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신성장 및 미래유망 업종 영위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BNK경남은행은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사회적 책임 이행과 유동성 지원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킬 계획이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