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만 대도시 김포의 지평을 넓히는 민선8기]김병수 시장 “김포FC가 리그1로 갈 수 있다면 최선 다해 지원할 것”

김포시, ‘프로진출 2년만에 K리그1 승격 도전’ 김포FC에 든든한 지원사격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3/10/27 [21:24]

[50만 대도시 김포의 지평을 넓히는 민선8기]김병수 시장 “김포FC가 리그1로 갈 수 있다면 최선 다해 지원할 것”

김포시, ‘프로진출 2년만에 K리그1 승격 도전’ 김포FC에 든든한 지원사격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3/10/27 [21:24]

[시사우리신문]김포FC가 프로진출 2년만에 K리그1 승격에 도전한다. 김포FC는 김포시 최초 지역 연고 프로팀으로 시작해 프로진출 2년만에 플레이오프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뤄낸데 이어, 꿈의 리그인 K리그1 진출을 목전에 두고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가파른 성장을 이어갈 수 있었던 배경에는 민선8기 김포시의 적극적 지원이 뒤따랐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팀의 에이스인 루이스 선수의 연장 계약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하계 전지훈련 신설 지원 등을 통해 팀역량강화에 힘을 보탰다.

김포FC의 도약에도 김포시의 뒷심이 활약했다. 승승장구하던 김포FC가 K리그1 승격의 전제조건인 관련 필수시설 구축요건 미충족으로 위기에 부딪히자, 김포시가 탁월한 협상력으로 유예기간을 확보하고 시설개선을 적극 추진키로 하면서 한국프로축구연맹의 플레이오프 진출 자격을 획득하게 됐다.

김포FC, 민선8기 이후 유료관람객 85% 증가

김포FC는 민선8기 출범 이후 홈경기유료관람객이 85% 증가하고, 유튜브 경기 영상 조회수가 379%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김포FC의 SNS에서의 영향력도 급증했다. 페이스북 도달 증가율 48.3%, 인스타그램 팔로워의 증가율도 189%를 기록했다. 이와 같은 폭발적인 관심 급증의 이면에는 상향된 경기력이 있었다는 평가다.

특히 용병의 역할이 상당 부분 있었는데, 그 중 선두를 달리던 루이스의 경우 계약 연장이 불투명한 상태였다. 그러나 민선8기 김포시의 적극적인 협조로 추경 예산을 지원받아 루이스의 계약 연장을 달성할 수 있었다. 루이스는 올해 36라운드 전남전 종료 기준 K리그2 최다 득점선수이자 경기MVP 1위를 기록중이며, 김포FC의 플레이오프 진출에 결정적 역할을 해왔다.

팀의 경쟁력 상향에도 김포시의 적극적 지원이 빛을 발했다. 시는 숙소, 선수훈련, 축구장 관리, 먹거리 등 체계적 관리를 해 왔고, 특히 올해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한 특단의 대책인 ‘하계 전지훈련’을 지원했다. 이는 하반기 리그가 상위권을 유지할 경우, 플레이오프 진출을 목표로 할 수 있는 상황에서 마련된 방안으로, 전력 분석 및 팀 전술 보완을 위해 긴급히 결정됐다. 체계적이고 강도높게 진행된 하계 전지훈련 이후 김포FC는 모든 경기에서 패한 적이 없으며 현재 플레이오프 진출까지 확정한 상태다.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김포, 건강한 스포츠문화로 소통

김포FC의 도약 이면에는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다양한 활동도 뒤따랐다. 김포시민을 포함한 팬 1천여명 참여 규모의 ‘제1회 김포FC 축제’는 선수단과 어린이팬들, 치어리더, 김포시 관계자 등이 다함께 하는 소통과 화합의 축제로 펼쳐졌다.

14일 김포솔터축구장 인근구장에서 열린 축제에는 어린이팬들이 특히 많이 보였다. 전원 참석한 선수단은 치어리더의 움직임을 열심히 따라하며 팬들과의 스킨십을 이어갔다.

빙고게임, OX퀴즈, 선수단 퇴장 하이파이브 등 다채로운 이벤트가 열렸고, 시민과 선수들이 함께 어우러지는 김포시 최초의 축구축제로 거듭났다.

김병수 김포시장은 “지금까지 김포FC는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호흡하며 성장해왔다. 시민과 함께 가파르게 성장하는 김포FC가 이 자리에서 얻은 기운으로 K리그1으로 갈 수 있다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의지를 내비쳤다.

홍경호 김포FC 대표이사도 “여러분 덕분에 김포FC가 있다. 김포FC는 김포시민들이 자랑스러울 수 있도록 새로운 시도를 이어갈 것이다. 김포FC가 K리그1 승격을 위해 힘을 낼 수 있도록 김포시민을 비롯한 김포FC 팬분들이 힘을 모아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올해 여성축구단 ‘바모스FC’ 창단, 연맹주최대회 페어플레이상 수상

민선8기의 축구에 대한 관심은 다양한 축구 문화로도 이어졌다.

학창시절 축구선수로 활약했던 김병수 시장은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축구문화를 통해 김포FC가 도약할 수 있다고 격려했고, 김포FC를 비롯한 축구관계자 전원은 고심 끝에 올해 산하 여성축구단 ‘바모스FC’를 창단했다.

현재 바모스FC 선수단은 김포시 거주자 또는 관내 직장소재지를 두고 있는 20세 이상 여성들로, 25명으로 구성돼 있다.

김포FC의 돌풍에서 생활축구문화의 저변 확대로 지역스포츠문화가 자리잡는 시점에 창단된 바모스FC는 창단 첫해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주최하는 K-WIN CUP에 출전해 페어플레이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

퀸컵 대회에 출전한 임혜원 선수는 “김포FC는 상대방을 향한 욕설 및 비방이 없이 클린 서포팅을 하는 멋진 팬을 보유하고 있는 구단이다. 이에 걸맞는 선수가 되기 위해 경기안팎에서 건전한 스포츠 정신으로 임하고자 노력했다”며 “그로 인해 초대 페어플레이상을 수상하며 김포FC만의 자랑인 배려와 클린서포팅의 매력을 확실히 각인시키고 온 것 같아 뿌듯하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