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해양레저관광의 최적지 경남 통영, 전 세계에 알린다

제17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 개최

박광복 기자 | 기사입력 2023/10/27 [11:19]

K-해양레저관광의 최적지 경남 통영, 전 세계에 알린다

제17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 개최

박광복 기자 | 입력 : 2023/10/27 [11:19]

[시사우리신문]2007년 첫 항해를 시작하여 중국의 차이나컵, 태국의 킹스컵과 함께 아시아 3대 요트대회로 손꼽히는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가 오는 11월 1일부터 11월 5일까지 5일간, 대한민국 요트세일링의 최적지인 경남 통영의 한산해역과 도남관광단지 일원에서 개최된다.

 

▲ 대회포스터

 

올해로 17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미국, 중국, 일본 등 10개국 400여 명의 선수단이 참여해 마음껏 레이스를 펼칠 예정이며, 총상금은 7,400만 원이다.

 

대회는 11월 1일 참가선수 등록 및 계측을 시작으로 11월 3일 금호통영마리나리조트에서 개막식이 개최되며, 주경기는 11월 3일부터 5일까지 3일 동안 진행 된다.

 

경기코스는 학익진코스(56km), 이순신코스(32km), 거북선코스(3.7km)로 나누어 진행하며, 참가종목은 국제외양요트연맹(ORC)에서 인증하는 ORC1, ORC2, ORC SPORTS와 세계적인 원디자인 요트클래스인 J/24, J/70까지 총 5종목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요트경기 외에도 시민과 관람객들을 위해 우리 수산물 홍보 및 판촉 행사, 무료 요트승선 체험, 업사이클링 체험부스 및 프리마켓, 비치코밍이벤트, 어린이 그리기 대회 등의 풍성한 부대행사가 준비되어 있다.

 

대회조직위원회는 대회 개최 전 안전협력회의 개최, 경기수역 점검, 안전부표 설치, 어민 및 유도선 관계자 방문 운항 주의 안내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이번 대회 개막식에서는 국내 최초로 클리퍼 세계일주 요트대회 유치를 위한 양해각서 체결이 함께 진행되어 국내외 요트인들의 관심이 더욱 고조될 것으로 기대가 된다.

 

김제홍 경상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경남 통영이 K-해양레저관광의 최적지임을 전 세계에 각인시킬 것”이라며, “국제규모의 마리나 거점 추가개발과 메가 해양스포츠 이벤트 유치 등을 통해 통영을 세계인들이 찾는 글로벌 복합 해양레저관광 도시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