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화향기 속에서 품격있는 대구의 가을을 함께 느껴요

조성기 기자 | 기사입력 2023/10/10 [17:17]

국화향기 속에서 품격있는 대구의 가을을 함께 느껴요

조성기 기자 | 입력 : 2023/10/10 [17:17]

[시사우리신문]대구수목원은 금호강 하중도(북구 노곡동 740), 동대구역, 대구수목원에서 ‘2023년 국화전시회’를 열어 대구시민들에게 국화 향기 속에서 활력과 즐거움을 제공할 계획이다.

 

전시회 기간은 금호강 하중도와 대구수목원은 10월 28일에서 11월 12일까지, 동대구역 광장은 10월 28일에서 11월 19일까지이며, 대구정원박람회 개최에 따라 수목원에 전시됐던 대형 모형작품들이 박람회 개최일(10월 13일) 이전에 하중도로 이동전시 될 예정이다.

 

▲ 2022년 대구 수목원 국화전시회 (수목원)

 

대구수목원의 국화전시회는 지난 2002년 5월 대구수목원이 개원한 후 그해 가을부터 개최되어 올해가 22회째 전시회이며, 약 일 년 동안 정성들여 직접 재배한 국화 1만 5천 5백여 점이 모형작, 현애작, 윤재작, 분재작, 대국, 소국 등의 형태로 전시된다.

 

▲ 모형작, 동물형

 

국화 모형작은 특정한 동물이나 식물 등의 입체모형에 국화를 빽빽하게 심어 만드는 것으로 친환경 도시 대구를 상징하는 수달(도달쑤), 대구의 시조인 독수리, 비행기·전기차 등 대구 홍보형 모형작품과 다람쥐·토끼 등의 가족 친화적인 모형작품들이 있다.

 

현애작은 소국의 원줄기를 길게 늘어뜨려 여러 모양으로 만들어 꽃이 피게 하는 작품이며, 윤재작은 한 뿌리의 대국을 순지르기해 한 뿌리에서 1천 송이 가까이 국화꽃이 피게 한 작품을 말한다. 그리고 분재작은 국화를 분재처럼 모양을 다듬은 것을 말한다.

 

국화 작품 중 금호강 하중도에는 모형작, 대국, 소국 등 4천 4백여 점이 전시되며, 대구정원박람회 개최에 따른 전시인 만큼 많은 모형작품이 전시된다.

 

동대구역 광장 국화 전시는 동대구역이 유동성이 높은 곳인 만큼 대구시민은 물론 대구를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가을꽃 국화를 통해 대구의 품격을 느낄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으로 야간조명을 가동해 관람의 편의성을 높일 예정이다.

 

대구수목원은 대형 모형작품이 하중도로 이동전시 됨에 따라 소국·대국화분(7천 3백여 점) 및 분재작품(1백여 점) 위주로 전시될 예정이다.

 

이상규 대구광역시 도시관리본부장은 “대구수목원이 지난 일 년 동안 정성껏 준비한 전시회이니만큼 많은 시민들이 관람하러 오셔서 가을 국화 향기와 함께 건강한 휴식을 가질 수 있기를 바란다”며, “국화전시회 기간 교통 혼잡이 우려되므로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