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용선 박사,2015년 천안 지역 최초 ‘암 요양 병동’신설... ‘암 재활 전문 병동’으로 확장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1/11/10 [11:44]

서용선 박사,2015년 천안 지역 최초 ‘암 요양 병동’신설... ‘암 재활 전문 병동’으로 확장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1/11/10 [11:44]

[시사우리신문]인구 66만의 충남 천안에도 암 전문 재활 병동이 신설됐다. 대한민국 의료 명장 1호로 유명한 서용선 박사가 대표원장으로 있는 충무사랑병원이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공원1길9-4에 암 전문 재활 병동을 신설한 것. 

 

이에 따라 그간 천안 지역 암 환우들이 암 전문 재활 치료를 위해 수도권 등 인근 지역으로 가야 하는 불편함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통합의학’이라는 뚜렷한 차별성으로 기존 의료시스템에 만족하지 못했던 암 환우들에게도 양질의 의료시스템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가 된다.

 

▲ 충무사랑병원이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공원1길9-4에 암 전문 재활 병동을 신설




■다음은 서용선 대표원장과 일문일답 서면 인터뷰다. 

    

Q.암 전문 재활 병동 신설을 축하한다.

 

“감사하다. 우리나라 암 발생률은 인구 10만 명당 270.4명으로 기대수명 83세까지 생존 시 암에 걸릴 확률은 37.4%나 된다. 예전에는 불치병으로 인식됐던 암이었지만 현대의학의 발달로 암 생존율이 증가하면서 암은 만성질환, 복합질환의 성격으로 바뀌고 있다. 

 

이에 암 치료 시작부터 치료 완료 후까지 모든 시점에서 암 자체나 암 치료와 관련돼 발생한 모든 문제를 진단하고 신체 증상을 치료할 뿐만 아니라 사회적, 정신적, 직업적 기능을 달성하는 것이 목적인 포괄적인 암 재활 치료의 필요성을 인지한 서용선 박사는 2015년 천안 지역 최초로 충무사랑병원에 개설했던 ‘암 요양 병동’을 올해부터 ‘암 재활 전문 병동’으로 확장했다”

▲ 충무사랑병원이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공원1길9-4에 암 전문 재활 병동을 신설




Q.기존 암 재활 전문병원과 어떤 차이가 있는가

 

“기존 암 재활 전문병원들은 획일화된 재활과 표준치료에 중점을 두는 것에 반해 충무사랑병원 암 재활 전문 병동에서는 현대식 진료와 재활 치료는 물론, 현대의학의 부족한 부분은 한방, 제3 의학, 대체의학의 융합 등 통합의학의 관점에서 면역력을 극대화하고 암세포 극복에 효과를 볼 수 있는 의료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메우고 있다. 

 

특히 충무사랑병원은 환우들의 자연치료를 위해 정신적 힐링을 강조하고 있다. 암이라는 난치병에서 자칫하면 잃어버릴 수 있는 삶의 희망과 회복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 위해 차광막이 설치된 병동 옥상에 500평 규모의 스카이 파크를 조성해 환우들이 스스로 텃밭을 일구는 등 자연과의 대면과 영화, 콘서트, 운동을 통한 정신적 안정과 투병 극복 의지를 고취하고 있다.

 

병동은 현재 100 베드 규모로 운영되고 있으며 복잡한 원인의 암을 치료하기 위해 환자 맞춤형 식생활 관리, 스트레스 관리, 자연 의학, 심신의학, 기능의학, 영양학 및 양·한방 협진 등 다양한 방법이 치료에 투입되고 있다.

 

또한 암 환우들이 원하는 자세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고 부작용이 다른 치료에 비해 드물어 유럽에서 각광받고 있는 고주파 온열 암 치료기인 하이딥600WM와 뇌파 진단기와 파크 방사선 촬영, 골밀도 검사기, 각종 혈액 검사, 인지 신경 검사지, NK cell 활성도 검사 등 여러 주요 최신 장비가 운용되고 있으며 암 수술 후 면역력 증가를 위해 항암치료, 방사선 치료, 체세포 치료 등도 이루어지고 있다”

 

Q.암 환우들에게 당부하고 싶으신 말이 있다면 

 

“충무사랑병원은 차별화된 프로그램과 컨텐츠를 바탕으로 심신이 건강하고 평화로운 최고의 암 전문 재활병원을 만들 계획이다”며 “수술 후 재활을 중점으로 한 전문 의료서비스와 병원 확장을 통해 아름다운 병원문화를 정착시켜, 천안을 넘어 세계에서 인정받는 충무사랑병원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드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