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올해‘국화작품전시회’권역별 분산 전시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21/10/25 [16:43]

진주시, 올해‘국화작품전시회’권역별 분산 전시

황미현 기자 | 입력 : 2021/10/25 [16:43]

[시사우리신문]진주시는 10월 25일부터 11월 7일까지 열리는 ‘2021년 국화작품전시회’의 국화·토종농산물 전시작품을 주요도심 9개소에 분산 배치해 시민에게 선보인다.

 

▲ 진주시, 올해‘국화작품전시회’권역별 분산 전시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 직영 국화재배장에서 키운 다륜작, 모양작, 석·목부작, 기획작품 조형물 등 7만여 점의 국화작품과 토종농산물 농촌풍경 작품을 시청, 농업기술센터, 종합경기장, 촉석루, 월아산 숲속의 진주, 초전공원, 문산IC, 서진주IC 회전교차로, 금호지생태공원 등 권역별로 9개소에 분산 전시한다.

 

특히 종합경기장 전시장에서는 전시기간 중 매일 오후 2시 토종종자 나눔 행사도 실시한다. 문산IC, 서진주IC 회전교차로 등 2개소는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차량 안에서 드라이브스루로 감상할 수 있도록 배치했다. 종합경기장 등 나머지 7개소에서는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관람해야 한다.

 

▲ 진주시, 올해‘국화작품전시회’권역별 분산 전시

 

조규일 진주시장은 “올해 국화작품전시회는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예년처럼 운영되지 못해 아쉽다”며 “내년에는 더욱 알차게 준비해 시민들이 다양한 국화작품을 감상하고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