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와 하늘이 맞닿는 곳, 시선과 마음이 머무는 곳 '죽변 해안스카이레일' 8월 5일 개장

조성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8/03 [19:18]

바다와 하늘이 맞닿는 곳, 시선과 마음이 머무는 곳 '죽변 해안스카이레일' 8월 5일 개장

조성기 기자 | 입력 : 2021/08/03 [19:18]

[시사우리신문]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7월 2일 준공된'죽변 해안스카이레일' 궤도 및 차량시설에 대한 안전검사의 보완사항을 완료하고 지난 7월 26일부터 7월 27일 이틀에 걸친 준공검사를 거쳐, 8월 5일 개장 한다고 밝혔다.

 

죽변 해안스카이레일은 죽변항과 후정해수욕장을 잇는 해안선을 따라 설치하여 해안경관이 뛰어나고 하트해변, 봉수항 등 주상절리와 기암괴석이 즐비하여 편도 2.4㎞, 운행시간 40여분 동안 지루할 틈이 없다.

 

▲ 바다와 하늘이 맞닿는 곳, 시선과 마음이 머무는 곳 '죽변 해안스카이레일' 8월 5일 개장

 

최대 11미터 높이에 4인용 전동차량 60대가 운행되며, 관광객들의 다양한 수요를 고려하여 코스의 선택이 가능하고, 4인용 탑승 시 코스에 따라 차량 당 최소 25,000원부터 최대 40,000원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코로나19의 확산에 따라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운영할 예정으로, 연인 가족과 함께 안전하게 쪽빛 동해안 비경을 감상 할 수 있는 특권을 누릴 수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울진군의 랜드마크로 급부상할 죽변 해안스카이레일이 개장하면 연간 울진군을 찾는 관광객은 최대 300만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코로나19의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