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6‧25전쟁 참전유공자 유가족에 무공훈장 전수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2:33]

진주시, 6‧25전쟁 참전유공자 유가족에 무공훈장 전수

황미현 기자 | 입력 : 2021/04/02 [12:33]

[시사우리신문]진주시는 4월 2일 제53주년 예비군의 날을 맞아 ‘6‧25전쟁 무공훈장 찾아주기’사업으로 故장대규 소령의 유족에게 화랑무공훈장을 전수했다.

 

이번 사업은 6‧25전쟁에서 공적을 세우고도 서훈이 누락된 이들의 명예를 높이고, 국민의 호국정신을 선양하기 위해 국방부와 육군에서 추진 중인 사업이다.

 

▲ 진주시, 6‧25전쟁 참전유공자 유가족에 무공훈장 전수

 

훈장을 대신 받은 故장대규 소령의 딸 장영혜(66세)씨는 "늦게나마 훈장을 받게 되어 감사하고, 아버지께서도 하늘에서 흐뭇해 하시리라 생각한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조규일 시장은"이제라도 훈장을 전해드리게 되어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나라를 지키기 위해 헌신하신 분들에게 예우를 다하는 것이 도리이며, 국가유공자의 영예와 자긍심을 고취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