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경남도당, ‘중국산 발열감지기 제대로 측정 불가 다수’

공간살균기 및 손소독제 검정 부족 인체유해 제품 다수

김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2/16 [11:43]

국민의힘 경남도당, ‘중국산 발열감지기 제대로 측정 불가 다수’

공간살균기 및 손소독제 검정 부족 인체유해 제품 다수

김욱 기자 | 입력 : 2021/02/16 [11:43]

[시사우리신문]국민의힘 경남도당은 16일자 논평에서 "중국코로나 예방차원에서 설치 가동중인 발열체크기 대부분이 중국산 제품으로 1~2m 거리에서 측정이 불가능한 경우가 많다""며 제대로된 검증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 아직까지 대면 발열체크기를 사용하는 곳이 많다.



장동화 대변인은 "공간살균기와 손소독제 역시 중국코로나를 잡는 것에 대한 검정이 부족하고 자주 노출되었을 경우,인체에 유해한 제품이 많다는 게 전문가들의 견해"라며"경남도는 시중에 유통되고 있는 발열카메라와 공간살균기,손소독제에 대한 문제점을 파악해 검증된 제품만이 합리적인 가격에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