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도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 영도구 최초로 문연다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2/08 [15:23]

영도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 영도구 최초로 문연다

황미현 기자 | 입력 : 2021/02/08 [15:23]

[시사우리신문]부산 영도구 소재 영도병원이 지난 2월 5일 영도구청으로부터 ‘호흡기전담클리닉 사업 의료기관’ 으로 지정 되어 호흡기 환자 전문진료의 모든 준비를 마치고 2월 8일자로 개소한다고 밝혔다.

 

이로서 영도구 내에서 독감 및 코로나 등 호흡기 원스톱 진료뿐만 아니라 유일한 전문 음압 ·양압 시설로 지역환자에게 호흡기 전문 진료 서비스가 가능하게 되었다.

 

▲ 영도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 영도구 최초로 문연다

 

호흡기전담클리닉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겨울철 독감, 감기 등 호흡기 감염 질환의 동시 유행을 대비하고 호흡기·발열 환자의 진료 공백 최소화와 감염으로부터 의료인과 의료기관을 보호하기 위해 지정하는 의료기관을 말한다.

 

영도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은 본원과 독립된 건물을 마련하고 음압·양압으로 환자동선을 철저하게 구분하여 비말 주의를 적용할 수 있는 시설로, 주변 시설물과의 감염 전파 위험을 고려해 별도의 출입구를 확보하고 동선을 분리했으며 비말 차단이 가능한 시설이다.

 

영도병원 정준환 병원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의 상황 속에서 독감·감기 등의 진료를 독립적인 공간에서 진료하면서 선별진료소와 국민안심병원의 유기적인 역할 분담을 통해 발열 환자들이 안전하게 의료기관을 방문할 수 있는 곳이다” 며 “지역민들이 안전하게 병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