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하태경과 송영길, 박범계는 들어라...이런 걸 두고 나라 망신, 국제 망신이라고 하는 거다"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21:22]

민경욱"하태경과 송영길, 박범계는 들어라...이런 걸 두고 나라 망신, 국제 망신이라고 하는 거다"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0/11/23 [21:22]

[시사우리신문] 4.15 부정선거국민투쟁본부 민경욱 상임대표가 "하태경과 송영길, 박범계는 들어라"며"이런 걸 두고 나라 망신, 국제 망신이라고 하는 거다"라고 성토했다.

 

▲ 민경욱 페이스북 캡쳐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민 상임대표는 지난 22일 페이스북을 통해"反 트럼프 진영의 영웅으로 불리는 메릴랜드 호건 주지사가 한국으로부터 30억 원 가까운 돈을 주고 구입한 코로나 검사 키트 50만 개에 결함이 발견돼서 하나도 사용하지 못하고 결국 미국 제품을 30% 싼 값으로 재구입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전하면서"하태경과 송영길, 박범계는 들어라"며"이런 걸 두고 나라 망신, 국제 망신이라고 하는 거다"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내가 한국에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한 건 용기있는 정의의 목소리였고, 미국에도 부정선거가 있을 것이라고 한 건 예언이였고, 미국 대선에서도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한 건 내가 미국 현지에서 전하는 뉴스였다!"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