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내 인플루엔자 예방 접종 후 사망자 발생

김은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0/21 [15:35]

제주도내 인플루엔자 예방 접종 후 사망자 발생

김은숙 기자 | 입력 : 2020/10/21 [15:35]

[시사우리신문]제주특별자치도는 21일 제주지역에서 인플루엔자 백신을 접종한 68세 남성 A씨가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A씨는 국가 무료예방 접종 대상자로 고혈압 기저질환이 있다.

 

지난 19일 오전 9시경 제주시 소재 민간 의료기관을 찾아 인플루엔자 접종을 했다.

 

현재까지 역학조사에 따르면 A씨는 19일 접종 이후 20일 오전 4시경부터 몸살기운과 함께 목이 아픈 증상이 나타났으며 출근 이후에도 열이 발생해 오전 10시경 접종한 병원을 다시 찾아 치료를 받고 오후 3시경 귀가했다.

 

A씨는 20일 오후 11시 57분경 호흡 곤란 증상이 있어 119로 한마음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병원 도착 후 21일 0시 10분께 사망판정을 받았으며 한마음 병원에서 오전 1시 11분경 제주동부경찰서로 신고한 것으로 파악됐다.

 

제주도 보건당국은 A씨가 평소 고혈압 등 기저질환이 있었다.을 고려해, 사망과 백신 접종의 명확한 연관성이 있는지를 규명하기 위한 역학 조사에 착수한 상태다.

 

이후 역학조사를 통해 A씨와 관련한 추가 정보가 확인될 경우 재난안전문자·홈페이지·SNS 등을 통해 추가 공개할 방침이다.

 

임태봉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고령자, 기저질환자 등 예방접종 대상자들은 접종 전에 병력 파악 등을 통해 보다 전문적인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혹 예방접종 후 발열, 무력감, 근육통 등 이상반응이 발생하는지 주의 깊게 관찰해 주시고 관련 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시 관할 보건소나 병·의원으로 신고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