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소상공인 종합건강검진비용 2차 지원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0 [12:37]

부산시, 소상공인 종합건강검진비용 2차 지원

황미현 기자 | 입력 : 2020/10/20 [12:37]

[시사우리신문]부산시가 전국 최초로 추진하는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소상공인 424명에게 25만원씩 총 1억 600만원 종합건강검진비용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영세 소상공인에 대한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국회에서도 여야의원 51명이 ‘소상공인복지법’을 발의하는 등 소상공인의 사회안전망 확충을 위한 목소리가 커지는 실정이다.

 

이에 시는 소상공인의 건강과 가정을 위해 지난 7월, 지역 소상공인 450명에게 종합건강검진 비용 25만원을 지원한 데 이어 424명에게 종합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 부산시, 소상공인 종합건강검진비용 2차 지원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지원 자격은 부산시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으로 부산시 소상공인희망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지원대상으로 선정되면 종합건강검진비용을 최대 25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방식은 지역 내 협약병원에서 소상공인이 별도의 비용부담 없이 건강검진을 받은 뒤 병원에서 시에 검진 비용을 청구하는 방식과 소상공인이 부산시 내 종합검진센터가 있는 병원에서 검진을 수행한 뒤 직접 비용을 청구하는 방식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지역 소상공인들은 코로나19 감염의 우려 속에서 생업을 지속해야만 하는 절박한 상황”이라며 “이번 건강검진 비용지원 사업이 몸과 마음 모두 힘든 시기에 건강을 다시 한번 점검하며 어려움을 견디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