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국회의원 전원 북한 총격 사건 규탄대회 규탄사 전문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기사입력 2020/09/24 [18:41]

국민의힘 국회의원 전원 북한 총격 사건 규탄대회 규탄사 전문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입력 : 2020/09/24 [18:41]

국민의힘 국회의원 전원 북한 총격 사건 규탄대회 규탄사 전문 

 

[시사우리신문]북한은 지난 9월 21일 소연평도 인근에서 실종된 우리 국민에 대해 무차별로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천인공노할 만행을 저질렀다. 

 

지난 2008년 7월 11일 북한의 박왕자 피살사건에 이어 우리 온 국민은 분노를 금할 수가 없다. 

 

한반도평화를 위한 숱한 노력에도 번번이 미사일 도발로 일관해왔던 북한이 이번에는 단순 도발을 넘어 민간인에 대한 비인도적이고 용납할 수 없는 범죄행위로 남북한의 평화와 화해, 상생의 기반 자체를 뒤엎어버렸다. 

 

국민의힘은 다시는 이러한 북한의 민간인 학살이 재발되어서는 안 된다는 점을 똑똑히 천명한다.

 

아울러 북한의 무모하고 야만적인 민간인 학살 후 시신을 불태운 행위에 대하여 다시한 번 강력하게 규탄하며, 평화를 파괴하는 행위에 대하여 비통한 심정으로 다음과 같이 촉구한다. 

 

하나. 정부는 이번 사건과 관련, 북한에 대해 강력한 규탄과 함께 정확한 경위를 밝혀내고 응당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

  

하나. 군이 민간인 살해사실을 인지한 시점은 언제였는지, 또 이러한 사실이 청와대에 보고되어 대통령이 인지한 시점이 언제이며, 자국민 총격사건을 보고받은 후 대통령이 취한 조치는 무엇인지 국민들께 소상히 밝혀야 한다. 

 

하나. 국민이 북한의 손에 잔인하게 죽어간 만행에 대해 청와대가 인지하고도, 대통령이 종전선언을 UN연설에서 발표하기 위해 민간인 총격사건 공개를 늦춘 것이라면, 국가가 국민을 지켜야 하는 최소한의 의무와 책임을 방기한 것이며 이에 대한 명확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

 

하나. 국민의힘은 5천만 국민과 함께 북한의 민간인 총격 사건을 강력히 규탄하며 평화를 저해하는 여타의 행위에 결연히 맞서 나갈 것을 천명한다.

 

- 2020.9.24. 국민의힘 국회의원 일동 -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