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몽골에 소방차 기증...‘with코로나 시대’ 국제교류 물꼬

10월 중 몽골 운송 예정… 지역기업인들 현지 기업 수출 상담도 추진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9/24 [13:48]

창원시, 몽골에 소방차 기증...‘with코로나 시대’ 국제교류 물꼬

10월 중 몽골 운송 예정… 지역기업인들 현지 기업 수출 상담도 추진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0/09/24 [13:48]

[시사우리신문]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국제교류의 물꼬를 텄다. 시는 24일 시청 시민홀과 창원광장에서 한·몽 수교 30주년 기념 무상원조 소방차량 기증행사를개최했다.

 

이날 기증식은 신 북방국가 대상 교류협력과 우호증진을 위해 마련됐으며, 허성무 창원시장과 이치우 창원시의회 의장, 천저릭 몽골 영사대리, 후원단체 및 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 2020년 9월 24일 오전 11시 한몽수교 30주년 기념 무상원조 소방차량 기증식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앞서 시는 지난 2월 국경 없는 나눔 실천과 우호협력 강화를 위해 몽골 소방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소방차량 무상원조 및 상생협력을 통해 국제교류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는 데 합의했다. 소요연수 경과 소방차량 수리 및 도색에는 국제라이온스협회 355-C지구, 삼성창원병원, 몽고식품, 라쉬반 코리아 등 지역 단체·기업의 후원이 있었다.

 

▲ 2020년 9월 24일 오전 11시 한몽수교 30주년 기념 무상원조 소방차량 기증식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당초 소방차량 양여와 관련해 허성무 시장이 몽골을 방문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계획이 수정됐고, 기증식도 방역수칙에 따라 규모를 축소해 진행됐다. 기증식은 ▲ 태권도, 몽골전통 축하공연 ▲ 한·몽 소방관 홍보영상 ▲ 기념패 전달 및 기념촬영 ▲ 소방차량제막식 및 창원광장 퍼레이드 등으로 구성됐다.

 

창원시는 10월 중 4대의 소방차량을 몽골 소방청에 무상양여 할 예정이며, 코로나가안정된 후 시장을 비롯한 소방본부 관계자 및 지역 기업인들이 몽골을 방문해 현지기업 수출 상담을 추진할 계획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이번 한‧몽 수교 30주년 기념 소방차량 기증행사가 위드(with) 코로나 시대 국제교류의 좋은 예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창원시와 몽골의 교류 협력 관계를 더욱 굳건히 해 소방, 경제,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