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양양~김해노선' 취항&이용객 교통편의 확충 회의 개최

홍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13:13]

제주항공 '양양~김해노선' 취항&이용객 교통편의 확충 회의 개최

홍재우 기자 | 입력 : 2020/07/16 [13:13]

[시사우리신문]7월 17일 금요일부터 제주항공이 양양국제공항에 첫 취항한다.

 

코로나19로 WHO(세계보건기구)의 팬데믹(Pandemic) 선언 이후 국제선 운항 감축에 따라, 항공수요가 국내선으로 대체되면서 양양공항이 대안노선으로 떠오른 뒤, 6.26. 티웨이항공이 김해, 광주로취항한 데 이어, 제주항공이 두 번째로 취항하게 되었다.

 

이번 취항 환영행사에는 우병렬 강원도 경제부지사, 양양지역구 김정중도의원, 양양군의회 의장, 양양군 부군수 등 20여 명이 참석하여 축하말씀과 기장‧승무원 꽃다발 전달식,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된다.

 

강원도는 잇단 국내선 취항과 이용객의 증가에 따른 문제점 및 해결방안을 논의하고자, 환영행사가 끝난 오후에는‘양양국제공항 활성화 추진T/F팀’제1차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제1차 회의에서는 강원도 경제부지사의 주재로, 도 항공해운과장, 관광마케팅과장, 교통과장, 동해안권 6개 시군 부단체장, 관광과장 및 교통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양양국제공항 이용객의 접근성 향상과 주차난해소를 위한 주요 도심을 연결하는 리무진 버스 신설 , 시내‧시외버스 노선 공항 경유 , 주차장 확장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발생하는 문제에 대한 즉각적인 대응을 위해 주기적으로 공항활성화 T/F팀 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강원도 우병렬 경제부지사는 플라이강원이 8월 양양~대구노선 신규 취항을 준비하고 있는 만큼, 코로나19로 인한 국내선 확대를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아 교통‧관광 등 전방위적인 지원을 통해 양양공항의 활성화에 전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