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가칭)독립운동기념관 7월 중 건립 위치 확정한다

타당성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내년 착공 목표로 본격 추진

안강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6/19 [11:46]

창원시, (가칭)독립운동기념관 7월 중 건립 위치 확정한다

타당성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내년 착공 목표로 본격 추진

안강민 기자 | 입력 : 2020/06/19 [11:46]

[시사우리신문]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8일 시청 제2별관 2층회의실에서 (가칭)창원시 독립운동기념관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창원시, (가칭)독립운동기념관 7월 중 건립 위치 확정한다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보고회에는 독립운동기념관 건립 추진위원장 및 위원들을 비롯해 20여명이 참석했다. 창원대학교 산학협력단(총괄책임기술자 정성문) 기술진이 용역수행결과를 보고했다.

 

주요내용은 기념관 건립 필요성, 적정입지 대상지 및 적정규모 제시, 전시·교육 프로그램 등 건립에 대한 기본적인 사항이 포함돼 있다. 시는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7월 중 건립 위치를 확정하고, 내년 공사 착공을 목표로 건립 사업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용역은 독립운동기념관 건립 필요성, 적정입지 대상지, 우리지역 독립운동 관련 고증및 현황조사, 창원의 독립운동 전반을 스토리화할 수 있는 건축 및 공간 구상, 독립운동기념관 관리•운영방법 설정 및 인력배치계획 제시 등 독립운동기념관 건립을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자료로 활용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