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옥수 대변인 “양향자 후보는 불법향응 제공 의혹 수사에 협조하라”요구

“양 후보의 관련성 여부 수사당국은 신속하고 철저하게 수사하라” 촉구

안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4/10 [16:30]

김옥수 대변인 “양향자 후보는 불법향응 제공 의혹 수사에 협조하라”요구

“양 후보의 관련성 여부 수사당국은 신속하고 철저하게 수사하라” 촉구

안민 기자 | 입력 : 2020/04/10 [16:30]

[시사우리신문]김옥수 민생당 광주시당 대변인은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양향자 후보 측이 불법전화방 운영 의혹으로 경찰 수사를 받더니, 이번엔 양후보의 후원회장이 불법향응 제공 혐의로 경찰의 내사를 받고 있다”면서, “수준 높은 민주주의의 도시 광주의 국회의원 후보 주변에서 이런 일이 생기다니 기가 막힐 노릇이고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사건이다”고 강력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이미 수사가 진행 중인 불법전화방 운영 의혹 뿐 아니라 이번 향응 제공의 건이 사실로 밝혀진다면 당선무효에 해당하는 위중한 선거범죄이다”면서, “양향자 후보는 자신의 캠프에서 벌어진 불법행위 의혹에 대해 명백히 밝히고 스스로 수사를 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김 대변인은 “양 후보의 후원회장은 영업상이라고는 했지만 향응 제공 사실 자체는 언론을 통해 사실상 시인을 했다.”면서, “양 후보와의 관련성 여부 등에 대해 수사당국은 신속하고 철저하게 수사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