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공지영 향해 아니, 왜 남의 가정을 자기가 지켜?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1/24 [23:21]

진중권,공지영 향해 아니, 왜 남의 가정을 자기가 지켜?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0/01/24 [23:21]

[시사우리신문]진보논객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왜 조국과 유시민 그리고 친문세력 현 정부를 향해 쓴소리를 뱉는가?과연 진 전 교수는 문 정권에 저격수로 완전체로 변하게 됐다.그 이유는 무엇일까? 정말 아이러니 하다.이에 본 지는 문 정권과 친문세력들에게 강한 독설을 퍼붙고 있는 진 전 교수의 페이스북을 토대로 기사화 하기로 결정했다.쉰 일곱번째로 21일 오전 6시 42분 페이스북에 게재한 "하여튼 재미있는 캐릭터입니다"라는 제목을 들여봤다.-편집자 주-

 

▲ 진중권 페이스북 캡쳐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21일 페이스북에 공지영,'조국 부부 문자 공개'검찰에 분노 "국정농단 한 것도 아냐...검찰이 미쳐"라는 기사를 링크 한 후 공지영을 향해"아니, 왜 남의 가정을 자기가 지켜?"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하여튼 재미있는 캐릭터입니다"라며"그 통화내용은 재판 중에 증거로 제시한 것인데. 이 분이 워낙 개념이 없다 보니, 그걸 기소 전 피의사실 공표와 혼동한 모양입니다"라고 비꼬우면서"그건 그렇고, 아니, 왜 남의 가정을 자기가 지켜?"라고 게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