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립미술관, '전북청년 2020' 전시에 초대할 미술가 3명 선정

노상문 기자 | 기사입력 2020/01/03 [20:32]

전북도립미술관, '전북청년 2020' 전시에 초대할 미술가 3명 선정

노상문 기자 | 입력 : 2020/01/03 [20:32]

[시사우리신문]전북도립미술관(관장 김은영)은 공모를 통해 <전북청년 2020>전시에 초대할3명을 선정했다.

 

전북도립미술관은 <전북청년>을 6년째 계속해서 추진하고 있다. 이는선정 자체에만 집중하지 않고, 청년미술가를 집중해서 지원함으로써 대외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하는 것이다.

 

선발한 미술가에게는 전북도립미술관 본관 기획전<전북청년 2020> 展에 초대한다. 또한, 오는 3월 중국 북경 쑹좡문헌미술관의 기획전에도 참여한다.

더불어 재료비, 평론가 매칭, 창작스튜디오 입주 자격, 국외 레지던시 추천, 기획전시 추천 등을 적극 지원한다.

 

▲ 쌓고가는 것들 손성형 세라믹 가변설치 황유진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Pest(페스트)_ink and pencil on paper 가변설치 2019 안준영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초인-공존 244x244cm oil on canvas 2018 박진영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전북도립미술관이 아시아 현대미술의 중심으로 작용하면서 전북 미술가를 국제적으로 진출시키기 위한 장기 프로젝트인 「아시아 지도리 프로젝트」를 통해 활동 반경을 넓힐 기회에 동참한다.

 

프로젝트를 통해 전북청년미술가들이 국제적인 진출을 모색함으로써 전북미술이 통풍하고 새로운 호혜적 관계가 형성되길 기대한다.

 

전북도립미술관은 선정한 미술가에게 다양한 지원을 통해 창작 의욕을 고취하면서 역량을 강화해서 대내외적인 활동 기반을 마련해 주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