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조국 자택 압수 수색..."유시민이 제일 즐거워 하겠다"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9/25 [15:30]

홍준표,조국 자택 압수 수색..."유시민이 제일 즐거워 하겠다"

안기한 기자 | 입력 : 2019/09/25 [15:30]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연일 당대표를 두고 페이스북 정치에 열을 올리고 있는 가운데 24일 자신이 운영하는 페이스북을 통해"안희정,이재명을 보내고 이제 남은 것은 이낙연,박원순 정도"라며"유시민이 제일 즐거워 하겠다"고 게재했다.

▲ 홍준표 페이스북 캡쳐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홍 전 대표는 "조국 자택을 압수 수색하면서 이제 윤석렬검찰과 조국은 루비콘 강을 건넜다"며"조국에 대한 각종 의혹은 대부분 그의 도덕성 타락,공인 윤리 실종에 기인하지만 펀드를 통해 일확천금을 노린 것은 대규모 정치자금을 모아둘 필요가 있었던 것으로 보여 진다"고 게재했다.

 

 

그러면서"안희정,이재명을 보내고 이제 남은 것은 이낙연,박원순 정도인데 이낙연은 페이스메이크에 불과하다고 보여지고 박원순은 순혈이 아니니 줄수 없고 그래서 조국이 허욕을 품고 큰돈을 마련 할려고 하다가 윤석렬 검찰에 덜컥 걸린 것이 아닌가 보여진다"며"지금은 과거와 달라 대권도 대규모 정치자금이 필요 없는데

아마 당내 경선용 자금을 너무 의식 했나 보다"고 게재했다.

 

이어"그래서 대권투쟁은 하늘이 정하는 거라고 내가 말한바 있다"면서"유시민이 제일 즐거워 하겠다"고 비꼬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