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청풍호에서 8일부터 국내 최초의 수상항공기 운항

홍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8/07 [15:14]

제천 청풍호에서 8일부터 국내 최초의 수상항공기 운항

홍재우 기자 | 입력 : 2019/08/07 [15:14]

제천 청풍호 수상비행장 운영업체로 선정된 ㈜NF에어가 서울지방항공청으로부터 이달 7일자로 소형항공운송사업 운항증명을 교부받아 8일부터 관광비행사업을 시작한다.

 

수상항공기를 활용한 관광비행사업으로 국내 최초로 청풍호~월악산~소백산~치악산 일대의 아름다운 비경을 공중에서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

 

▲ 제천 청풍호에서 8일부터 국내 최초의 수상항공기 운항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제천시 관계자는 우선 4인승 ‘세스나 T-206H’기종으로 3개 코스를 운항하며 비행거리는 각각 50km정도로 약 30분간 소요되며, 이용요금은 1인 당 15만 원 선에서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금년 말까지 10인승 세스나 1대를 추가 도입하여 운항하는 등 수상비행장 사업을 계속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 동안 제천시에서는 수상비행기의 운영에 필요한 이착륙장 및 클럽하우스를 조성하였으며, 2011년 국토교통부의 제4차 공항개발중장기계획에 수상항공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는 등 그 동안의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되었으며 청풍호가 수상항공의 메카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