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센트럴병원, 어깨·팔꿈치 관절 전문 정형외과 전문의 ‘이승준 소장’ 영입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7/29 [17:55]

부산 센트럴병원, 어깨·팔꿈치 관절 전문 정형외과 전문의 ‘이승준 소장’ 영입

황미현 기자 | 입력 : 2019/07/29 [17:55]

부산 북구 덕천동에 위치한 센트럴병원(병원장 정일권)이 정형외과적 질환의 질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견주관절센터 소장으로 정형외과 전문의 이승준 소장을 새롭게 영입해 진료를 개시했다.

 

이 소장은 의학박사로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양산부산대학교병원에서 정형외과 교수로 근무하였으며 2017년도 ‘미국 견주관절학회(ASES)트래블링 펠로’로 선발된 바 있다.

 

▲ 센트럴병원 견주관절센터 이승준 소장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미국 견주관절학회 트래블링 펠로는 미국 견주관절학회(ASES)가 1, 2년마다 유럽, 중국, 일본, 한국 등지에서 선발된 의사가 미국 견주관절 센터를 순회하며 교류를 나누는 프로그램으로 전 세계 정형외과 의사를 대상으로 선발되며 한국에서는 2명 중 1명으로 선정되어 미국 유수의 견주관절 센터에 초대받는 기회를 얻었다.

 

또한 미국 정형외과학회 정회원, 미국 견주관절학회 정회원 등 국내외 11개 학회의 정회원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으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비상근 심사위원 및 견주관절 전문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7월 29일부터 진료를 시작한 이승준 소장은 어깨, 팔꿈치 관절의 비수술치료 및 인공관절수술의 풍부한 임상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지역주민이 건강을 책임질 예정이다.

 

이 소장은 “지역병원으로 부상하고 있는 센트럴병원에 합류하여 기쁘다”며 “대학병원에서 진료한 다년간의 경험과 미국 연수를 통해 습득한 의료기술로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