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다나스 북상으로 거문오름트레킹 20일 개막행사 취소

용암길 탐방도 전면 금지... 태극길은 20일 오전 결정

양연심 기자 | 기사입력 2019/07/20 [14:40]

태풍 다나스 북상으로 거문오름트레킹 20일 개막행사 취소

용암길 탐방도 전면 금지... 태극길은 20일 오전 결정

양연심 기자 | 입력 : 2019/07/20 [14:40]

▲     © 제주 양연심기자


[시사우리신문]제주 양연심기자=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함에 따라 20일 열릴 예정이던 2019 세계자연유산 국제트레킹 일부 행사가 취소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나용해)와 거문오름 국제트레캥 위원회는 20일 오전 예정된 개막식과 공연 이밴트 등 개막행사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트레킹 코스 중 ‘용암길’코스는 탐방이 금지되며, ‘태극길’코스는 20일 오전 기상 상황을 확인한 후 개방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태풍이 제주를 통과한 21일부터 28일까지 나머지 행사는 정상적으로 진해된다.세계유산본부는 “태풍이 북상함에 따라 제주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바람도 강하게 불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불가피하게 개막식을 취소했다”면서 도민과 관광객의 양해를 부탁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