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하계 휴가철 대비 낚시어선 안전점검 실시

- 낚시어선 사고 및 불법행위 다발지역 중심 집중 점검, - 7월 1일부터 갖춰야 하는 설비, 안전인증 구명조끼 비치 등 점검

박승권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19:58]

경상남도 하계 휴가철 대비 낚시어선 안전점검 실시

- 낚시어선 사고 및 불법행위 다발지역 중심 집중 점검, - 7월 1일부터 갖춰야 하는 설비, 안전인증 구명조끼 비치 등 점검

박승권 기자 | 입력 : 2019/07/16 [19:58]

▲     © 박승권 기자


[시사우리신문]박승권 기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대비해 바다 낚시객의 안전을 위해 도(시군), 해양경찰, 해양교통안전공단, 수협 등 유관기관 합동으로 낚시어선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낚시어선 점검은 낚시어선 사고 및 불법행위 다발지역을 중심으로 도내 어선 1,208척 중 10%에 해당하는 130여척을 무작위로 선정해 7월 15일부터 8월 30일까지 47일간 불시에 실시할 계획이다.

 

주요점검사항은 7월 1일부터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되는 추가 안전설비(AIS, 항해용 레이더, EPIRB)와 구명조끼 관리실태, 출항 전 비상대응요령 게시 및 안내 여부 등이며, 승객 안전과 밀접한 사항에 대해 집중 점검한다.

 

한편, 지난 1월에는 낚시어선 사고예방 특별 안전점검, 2월~4월에는 국가안전대진단, 3월~5월에는 봄철 어선사고 예방 합동점검, 6월에는 낚시어선 화재예방 특별점검 등 총 4회에 걸쳐 2,125척의 어선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 바 있으며, 어업지도선을 이용한 낚시어선 안전관리 지도 및 홍보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