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우리신문 취재국장 박승권 함안연꽃 테마파크를가다

함안 아라 연꽃

박승권 기자 | 기사입력 2019/07/09 [14:37]

시사우리신문 취재국장 박승권 함안연꽃 테마파크를가다

함안 아라 연꽃

박승권 기자 | 입력 : 2019/07/09 [14:37]

 

▲     © 사진제공 박승권 기자


[시사우리신문]박승권 기자=
7월의 탄생화 연꽃 순결과 청순한 마음의 꽃말을 가진 아라 연꽃을 담기 위해서 필자는 함안 연꽃테마 파크에 출사를 나갔다.

▲     © 박승권 기자 ( 함안 아라연꽃 벌들이 좋아라한다 )


700년 전 고려의 향기를 피워 올린 아라 홍연 7월 8월은 연꽃의 계절이다 아라 홍연 700년의 잠에서 깨어나 고려 탱화에서나 만날 수 있던 고려시대 아라 홍연 연꽃의 모습을 함안 연꽃 테마파크에서 만난다.

▲     ©사진제공 박승권 기자 (함안 연꽃 테마파크속 정자 )

 

땅 속에서 발견된 연꽃 종자를 탄소연대측정을 해 본 결과 몇 백 년 전에 묻힌 연자였다는 이야기는 어렵지 않게 들을 수 있다.

▲     © 사진제공박승권 기자 (함안 연꽃테마파크공원 포토존이다 )


1,000년도 훨씬 이전에 남겨진 씨앗을 발아시켜 꽃을 피웠다는 이야기도 이젠 남의 이야기가 아니다 함안 아라 연꽃의 아름다움에 취해본다.

▲     ©사진제공 박승권 기자 (함안 연꽃테마파크에 주말에 많은 인파들이몰려든다 )


함안 아라 연꽃 고려시대에 남겨진 연자에서 발아를 시켜 꽃을 피웠다고 하니. 아라 연꽃은 2009년 5월
경남 함안군 성산산성의 연못터를 발굴하던 중 진흙층에서 목간과 함께  함안에서 발굴되었다.

▲     © 박승권 기자 (김해에서  연꽃 구경하러온 좌부터이춘옥.서희숙.안숙이.김숙향 )


함안 연꽃 테마파크에는 주말이라 많은 관람객들이 찾아온다 김해 스포츠 동호회 회원들이 함안 연꽃 테마공원을 찾았다 좌부터 회장이춘옥.서희숙.안숙이.김숙향.함안 연꽃밭이  너무 이쁘고 좋습니다 또 한 번 찾아오겠다 한다.

▲     ©사진제공 승권 기자 (함안 아라연꽃 테마파크의아름다움에 필자도 취해본다)


긴 세월 속에  다시 태어난 함안 아라 연꽃의  아름다움을  우리가 잘 보존하고 오래오래 기억속으로 남겨야 할 것이다.

▲     © 박승권 기자 ( 함안 연꽃테마파크 모습이다 )

 

함안 연꽃테마 파크 전경이다 탐방객들의 쉼터도 마련되어있고 가족 간의 나들이가 많은 곳이다 여름 날씨라 많이 덥다 최소한 물이라도 마실 공간은 마련되어야겠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연꽃사랑 2019/07/09 [22:09] 수정 | 삭제
  • 연꽃이 넘 이뻐요. 역사를 알고나니 경외심도 생기네요 보존에 힘쓰시는 분들과 중요힘을 알리시는 국장님 모두에게 박수보내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