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국민청원,"문재인을 긴급 체포하라" 청원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 청와대 답변 대기중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6/17 [15:11]

청와대 국민청원,"문재인을 긴급 체포하라" 청원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 청와대 답변 대기중

안기한 기자 | 입력 : 2019/06/17 [15:11]

▲ 청와대 국민청원,"문재인을 긴급 체포하라" 청원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촛불정부를 탄생시킨 청와대의 국민청원이 이제 문 정부를 향한 수난의 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소셜네트워크 페이스북에 게제된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에 이어 또 다시 "문재인을 긴급 체포하라" 는 청원이 등장했다.

 

하지만 서명에 동참하려고 클릭하게 되면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라는 문구가 나타난다.

그리고,하단에는 사전동의 100명이상의 요건을 충족하였으나,청원요건에 위배되어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고맙습니다.라는 글로 대신하고 있다.

▲ 17일 오후 현재 청와대 답변을 대기중 청원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17일 현재 청와대 답변 대기중인 청원은 3가지로 첫 번째는"버닝썬 VIP룸 6인을 수사해 주세요"19.5.11 청원 만료일 213,327명이 참여했고 두 번째는"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제목으로 19.5.30 청원 만료일 250,219명이 참여했다.그리고 세번째인 "우리딸을 성폭행한 후 잔인하게 목졸라 죽인 극악무도한 살인마를 사형시켜 주세요"는 19.07.04 청원 만료일이 남아 있음에도 280,279명이 청원에 참여하고 있다.

 

답변을 기다리는 3가지 사건에 대해 청와대의 답변이 주목되고 있다.그 이유는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라는 답변이 있기 때문일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